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3-06 17:46
[한국사] 발해의 미스터리 - 지배층은 고구려인가? 말갈인가?
 글쓴이 : Attender
조회 : 1,220  


안녕하세요 가생이 회원 Attender라고 합니다


.다들 발해의 역사의 미스테리에 관해서 특히 모두들 관심들 많으시죠?


저 역시 그런데요, 특히 일본사서 유취국사의 내용 "지배층은 고구려인이며 피지배층은 말갈인이다" 라는 정보가 교과서에서도 배운것도 그렇고, 많은분들께서 정설처럼 공유하고 계신 사실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이런 설에 의문을 품은 유튜버 한분의 방송을 여기다가 올릴까 합니다바로 "역사 통신사"님이신데요.

역사통신사님은 일반분들과 조금 색다른 관점을가지고 발해를 보시길래 이렇게 글을 올려보았습니다


지배층에도 역시 말갈인이 있을 수 있다는점과, 유적에서 발굴된 말갈의 토기와, 관들을 비교해 가면서 나름의 의견을 제시해 주셨습니다


많은 분들께서 실망하실 수도 있는점은, 이분은 발해는 만주사다 라는 관점과 비슷한 관점으로 들리실 수 있으실것 같아서 많이 불만이 있으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분의 학설 역시 여러근거와 유물을 가지고 추측한 하나의 학설일뿐, 정설이 될 수 있을지는 모른다는것이 제 생각입니다


.발해에 대한 정보가 너무나도 부족하기 때문이지요


가생이의 동아게 회원님들도 이 영상을 시청하시고 많은 의견들을 모아서 덧글란에 써 주셨으면 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뚜리뚜바 19-03-07 11:29
   
내 저 분걸 몇번이나 봤지만 동북공정과 궤를 함께하는 느낌을 지울수가 없음
위구르 19-03-07 12:52
   
발해사를 이제는 중국에 팔아먹으려 하는군요. 공부좀 더 하고 오세요.
     
Attender 19-03-07 14:09
   
저도 저분의 말씀에는 별로 공감하지 않으나, 다각적인 시각을 통해서 발해사의 진실에 다가가기 위해서는 때로는 정 반대의 의견 역시 알아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해서 올려보았습니다
강원도인 19-03-07 13:21
   
발해는 말갈족 역사 라고 생각합니다.
한국인은 삼한에서 왔어요
     
Attender 19-03-07 14:08
   
귀하의 주장에 대한 근거를 말씀해주세요
 
 
Total 17,40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30 [일본] 한국어로 된 칼 쿠사나기 쯔루기를 받아야 비로소 천… (7) 풍림화산투 06-28 2742
17129 [세계사] 욱일기는 전범기이다 (8) 길에박힌돌 06-27 1263
17128 [한국사] 수로왕의 부인 허황옥이 인도에서 왔다는 이야기는 … (23) 풍림화산투 06-26 2837
17127 [세계사] 대동강유역 ~ 세밀 청동공예품 中문명보다 1000년앞서 (7) 러키가이 06-26 1483
17126 [한국사] 발해 ㅡ 구국(舊國)과 고향(故鄉), 계루(桂婁)의 교차… (17) 감방친구 06-26 964
17125 [기타] 국가기록원이 공개한 6.25 한국전쟁 사진 관심병자 06-25 1298
17124 [한국사] 펌)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2) Attender 06-25 1002
17123 [한국사] 펌) 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1) (1) Attender 06-25 950
17122 [한국사] 발해 ㅡ 구국(舊國)과 현주(顯州)를 중심하여 본 홀한… (2) 감방친구 06-25 617
17121 [세계사] 100년전 사람들의 생활지혜 18가지 방법....jpg Attender 06-25 1150
17120 [한국사] 조선이 무슨뜻인가요? (59) 이든윤 06-25 2120
17119 [한국사] 발해 ㅡ 서기 926년, 함락 전황(戰況)을 중심으로 본 … (3) 감방친구 06-25 1185
17118 [북한] 김종대 "김정은, 하노이 노딜 후 눈물까지 흘렸다더… (2) 뻥독이 06-24 1190
17117 [일본] 오랫동안 이어져온 일본의 주작들.jpg (2) Attender 06-23 2986
17116 [한국사] 조선시대 실학자가 단것때문에 친구에게 징징댔던 … (3) Attender 06-23 1303
17115 [기타] 국문학사의 대발견을 전공자에게 드립니다. 열공화이팅 06-22 1220
17114 [한국사] 조선시대에도 음식 배달이 있었다!!?? (2) Attender 06-22 1276
17113 [한국사] 펌)조선시대 은 추출법과 일본 이야기.jpg (18) Attender 06-22 1866
17112 [한국사] 가야의 어원에 대한 단상 (9) 백운 06-21 1941
17111 [한국사] 샹그릴라는 아스달(阿斯達)이다. (2) 백운 06-21 1331
17110 [북한] 한 어린 탈북자의 솔직한 이야기, 질문'답 (1) 뻥독이 06-21 1999
17109 [중국] 중국 공산당 한족창녀 위구르남자들에게 수출해 성… (13) 창공 06-20 5216
17108 [기타] IMF 이전의 한국 / IMF음모론 (18) 관심병자 06-19 3092
17107 [한국사] 한국 독립의 힘 (1) 피닉 06-19 1871
17106 [한국사] [분노주의!!!!!!] 왜구들의 한국 역사인식의 현실......j (9) Attender 06-18 3128
17105 [기타] 목숨을 바쳐 왕자를 구한 신라의 충신 박제상 관심병자 06-18 1237
17104 [한국사] 1700년대 중국의 가오리빵즈 기록 (18) Irene 06-18 3780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