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1-10 14:01
[기타] 뜬금) 역사의 자충수 논리 두가지
 글쓴이 : 위구르
조회 : 1,698  

1. 중국-청나라


주장: 중국은 우리의 오랜 적이다

근거: 그 조상 청나라가 병자호란 일으켜 굴욕을 줬다.

 청나라는 당시 수렵민족의 기풍을 전혀 잃지 않은 만주족이 주도한 나라였는데 그런 청나라가 쳐들어온 것을 근거로 한족의 나라 중국을 비판하는 것은 어불성설. 흔히들 저지르는 실수인데 영화 남한산성이나 최종병기 활이라는 영화만이라도 한번 봤으면 쉽게 지껄이지 못할 말. 한마디로 중국을 비판하려다 도리어 동북공정을 도와주는 쳐죽일 개소리. 만약 이걸 문제 삼으려면 그때 같이 쳐들어온 한군 팔기와 그들이 저지른 약탈행위, 그리고 모문룡의 행태와 조선의 망함을 수수방관한 명나라를 비판해야 옳음.


성격: 역사를 활용하려다 도리어 자충수에 빠지게 되는 무식하고도 위험한 논리


2. 광개토태왕-일본


뭔 소리냐 하면

주장: 일본이 '우리나라' 침략하고 전쟁 일으켰으니까 우리에게 사과해야 하는게 옳은가?

근거: 그럼 중국 침략한 광개토태왕 떄문에 우리도 만주 소수부족들에게 사과해야 하나?

 

 이건 상식을 무시한 전형적인 악질 친일파가 지껄일 헛소리. 우리나라는 일본을 전에 까지 한번도 제대로 '침략' 해본적 없었는데 일본이 제국주의 야욕을 실천하려고 우리나라를 선제 침략해서 병탄한 것이 사실. 반면 광개토태왕 대의 가우리(고구려)는 전에 아국을 침략해 대란을 벌인 선비족의 연나라와 노략질을 일삼던 과려족(거란족?)에 대해 엄밀히 말하면 보복 내지 반격을 행한 것인데 일본이 한국에 사과할 필요가 없다고 알아서 변호 해주는 것부터가 의심스러운 판에 이것을 감안하지 않고 비교하니 반박 못할 악질 친일파


성격: 일본을 옹호하기 위해 자국 역사를 스스로 망가뜨리는 논리.


역사를 중요하게 여기면서 현대와 접목시켜 활용하려는 뜻있는 사람들이 저지르는 어이가 없는 실수 몇가지 적어 생각나서 끄적여봄. 위와 같은 헛소리 지껄이는 사람 있으면 저렇게 반박 한번 해주면 좋겠다는 생각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7,62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839 [세계사] 동남아의 다락논 (20) 탄돌이2 03-10 1775
16838 [세계사] 한반도에는 야생벼가 없다는 뜻을 모르는 사람들 (150) 탄돌이2 03-10 2562
16837 [한국사] 남인도 드라비다족의 타밀어에와 우리말과 유사성 (16) 강원도인 03-10 1722
16836 [한국사] 한국어는 세계 언어의 모태이다. (11) 백운 03-10 2420
16835 [한국사] 400년 전의 타임캡슐을 열다 - 진주하씨 묘 출토 유물 BTSv 03-10 1364
16834 [기타] 한자는 뇌피셜 덩어리 탄돌이2 03-09 1176
16833 [기타] 한자권 나라의 언어는 얼마나 유사할까? (한국 베트… (4) 강원도인 03-08 1830
16832 [한국사] 최초의 인류는 코리(高麗)이다. (7) 백운 03-08 2551
16831 [한국사] 고구려 광개토왕비와 베트남 도황묘비는 형제? (3) 강원도인 03-08 1980
16830 [한국사] 역사는 울에서부터 시작되었다. (9) 백운 03-07 1251
16829 [기타] 황금씨족 (6) 관심병자 03-07 2043
16828 [기타] 고조선 관련(네이버 답변) (1) 관심병자 03-07 1377
16827 [기타] 신당서 각외국전 지리고증, 대청제국 학자 정겸 (1) 관심병자 03-07 1049
16826 [한국사] 한자(漢字)가 아니라 글(㓞)이라고 불러야 한다. (15) 백운 03-06 1859
16825 [기타] 몽골제국 4칸국 수립과 고려·중원·세계와의 관계 관심병자 03-06 1384
16824 [기타] 칭기즈칸의 선조 지파(支派) 부랴트 3종족의 기원 (2) 관심병자 03-06 1344
16823 [기타] 아리랑과 알랑고아 (1) 관심병자 03-06 1186
16822 [한국사] 발해의 미스터리 - 지배층은 고구려인가? 말갈인가? (5) Attender 03-06 1236
16821 [한국사] 동아시아 선진 조선의 불꽃놀이 (1) 쿤신햄돌 03-05 1989
16820 [한국사] 청자·백자와 다른 아름다움···녹청자 1000년 만에 … Attender 03-03 1499
16819 [한국사] 윤희순 안사람 의병가 BTSv 03-03 847
16818 [한국사] 압록강 행진곡 (2) BTSv 03-03 863
16817 [한국사] 독립군가 BTSv 03-03 733
16816 [한국사] 신흥무관학교 교가 BTSv 03-03 816
16815 [기타] 역사는 단편만 보면 안됨 (1) 관심병자 03-02 1343
16814 [한국사] 총독부가 만든 ‘3·1운동 계보도’ 단독 발굴 BTSv 03-02 1308
16813 [한국사] 화한삼재도회(和漢三才図絵) 조선어 (6) 호랭이해 03-01 1376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