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12-13 10:32
[기타] 북경의 '고려영'=번한의 용도성,연개소문이 고려진으로 고쳐
 글쓴이 : 관심병자
조회 : 1,687  

https://blog.naver.com/iljy0309/70082468605

고구려 26대 영양왕(영양무원호태열제) 23년에 다시 고구려 침공을 앞두고 

수양제(隨陽帝)가 다음과 같은 조서를 내렸다.

[고구려의 무리가 혼미불공하여 발해와 갈석 사이에 군중을 모아

 요 와 예맥의 땅을 잠식하니…】

여기서 [발해]는 하북성 남쪽의 바다이며, [갈석]은 갈석산으로,

이 지역이 고구려의 핵심 요충지임을 말하고 있다.


용도성은 번한의 성터로 후에 ‘연개소문’이 이름을 고쳐

【고려진高麗鎭】이라 고 하였고, 현 北京의 북쪽이다.


▶〈태백일사〉고려진(高麗鎭)은 안정문安定門 밖 60리 되는 곳에 있다.

안정문은 북경 도성의 동북쪽에 있는 성문으로, 지금도 같은 명칭이다.

현재의 지도에서 고려영(高麗營)라고 표기한 곳이 바로 옛 용도성이다.

고구려 진영이라는 뜻이며

중국 지도에서 이곳이 고구려 강역이었다는 것을 입증하고 있다.


더 있다.
▶〈대명일통지大明一統誌〉조선의 성이 영평부永平府 경내에 있다.는 기록이 있는데 ‘영평부’는 〈명나라 때 북경을 말한다.〉

또 있다
요서에 쌓은 10성 중에 한성(韓城)은 현재 하북성에 그 지명 그대로 있으며, 신성(新城)과 신성자(新城子)라는 지명 또한 훗날 고구려가 3곳에 쌓은 新城의 이름으로, 오늘날 그 지명 그대로 쓰고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18-12-13 10:57
   
현 노룡 북쪽의 조선성은 북위가 비여현을 쪼개서 설치한 신창현과 조선현 가운데에 조선현 유지입니다
감방친구 18-12-13 10:59
   
감방친구 18-12-13 11:09
   
심백강 박사는 이 기록들을 근거로 이 지역에 위만조선이 있었고 낙랑군이 있었다라고 주장합니다

그러나 사실이 아닙니다

서진 시대에 낙랑이 2 곳 있었습니다
1)ㅡ 모용외가 차지한 연산 산맥 동쪽의 낙랑
2)ㅡ 서진이 모용선비가 연산~의무려 지역을 차지하고 계속 유주 지역을 넘보자 현 난하 지역으로 교치한 낙랑

그리고 당빈이 선비족을 막고자 갈석산까지 장성을 쌓습니다

이로 인해 진서지리지와 태강지리지에 낙랑이 장성, 갈석과 함께 언급되는 것입니다

3세기에서 4세기까지 현 보정시와 천진시 위쪽 지역은 여러 세력이 엎치락뒤치락 하였습니다

그후 436년에 북위 태무제가 북연의 낙랑, 요동 등을 공격해 깨뜨리고 백성들을 유주로 데려옵니다 이 유민들을 주변으로 옮겨 정착시키는데 북위 북평군도 이로 인해 신설됩니다

이 북평군에 있던 게 신창현과 조선현입니다

해당 조선성은 조선현 유지입니다
 
 
Total 17,6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773 [한국사] 무경총요의 송형령(松陘嶺) 감방친구 02-11 970
16772 [기타] 〈백제의 요서영유(설)〉 (2) 관심병자 02-10 1293
16771 [기타] 대방군 관련 관심병자 02-10 836
16770 [한국사] 일제시대 때 쌀밥 먹는 게 금수저였나요? (11) 아스카라스 02-10 2014
16769 [한국사] 송형령(松陘嶺)과 영주(營州) ㅡ 02 군사활동과 해(고… (1) 감방친구 02-10 1185
16768 [기타] 잉 뭐져 다른 게시판에 가즈아아 02-10 647
16767 [한국사] [단독]일본 기쿠치성에서 발견된 백제불상과 백제성… Attender 02-09 2036
16766 [한국사] 송형령(松陘嶺)과 영주(營州) ㅡ 01 도입 감방친구 02-09 961
16765 [기타] 안녕하세요? 패수 대수 열수는 어디로 비정되나요? (12) 브로리 02-08 1250
16764 [기타] ‘낙랑, 한반도에 있었다’ 쓴 중국 사서 하나도 없… (3) 관심병자 02-08 2047
16763 [기타] 북경에 살던 낙랑사람 조선인 묘 발굴 (1) 관심병자 02-08 1743
16762 [한국사] [네이버 뉴스논평에서 펌]고구려의 영역은 어디까지… (3) Attender 02-07 1596
16761 [한국사] 조선시대 패션리더의 필수 아이템, 장신구 (1) BTSv 02-06 2240
16760 [세계사] [잡담] 한국인의 사촌? 흥미로운 '토(土)족' 스… (15) hojai 02-06 3142
16759 [한국사] 고대 한국인과 일본인들은 중국 은나라에서 왔다 (펌 (5) Korisent 02-06 2858
16758 [세계사] [흥미위주의 글] [경남] 지리산 삼신봉에서 고대문자 … Attender 02-06 1312
16757 [한국사] 『청구영언(1728)』 BTSv 02-04 934
16756 [기타] 낙랑에 대한 현재 강단의 입장(통설) (5) 관심병자 02-03 1763
16755 [한국사] 전통 놀이-강강술래 BTSv 02-01 908
16754 [한국사] 전통무-검무(칼춤) (2) BTSv 02-01 1284
16753 [한국사] 뮤지컬 '명성황후' (2) BTSv 02-01 1041
16752 [한국사] 1900년 조선 영상 (2) BTSv 01-31 1985
16751 [기타] 신라 황금 보검이 왜 카자흐스탄에서? 관심병자 01-31 3078
16750 [한국사] 완주 상림리 유적으로 본 동아시아 동검문화 뉴딩턴 01-31 1067
16749 [한국사] 염수(鹽水)와 염난수(鹽難水) 추적 3부 (10) 감방친구 01-30 1299
16748 [한국사] 백제은 중국 남조국가 진나라 양나라까지 어떤 물건… (14) 뉴딩턴 01-30 1937
16747 [한국사] 고구려와 선비족랑 어떤 관계인가요? (1) 뉴딩턴 01-28 1978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