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12-10 20:46
[기타] 동이족이란 말이 뭐 좋은 뜻인줄 아는 사람이 꽤 있네요.
 글쓴이 : 토막
조회 : 2,114  

동이 남만 북적 서융
중국에서 만든 말이죠.

지들 기준으로 동쪽 오랑케 남쪽 오랑케
지들만 사람이고 동쪽에 사는 미개인 남쪽에 사는 미개인. 이런 뜻입니다.

당연히 동이족은 우리나라만 있는게 아닙니다.
거란 여진족도 동이족이죠.

우리가 일본보고 왜놈이라하고 중국보고 땟놈이라 하는것과 비슷합니다.
그런데 자랑스럽게 우린 동이족이다 라고 하는 사람보면 도데체 이해가 안되네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도수류 18-12-10 20:56
   
동이족은 활을 잘쏘는 민족이란 뜻입니다.
     
토막 18-12-10 21:18
   
아주 흔하게 하는 착각이죠.

夷  오랑캐 이
狄  오랑캐 적
蠻  오랑캐 만
戎  병장기 융,오랑캐 융

다 오랑캐 입니다.
동이에 이자에 활궁자가 들어가다보니 활잘쏘는 민족이다란.. 착각을 하는데요.

그냥 오랑캐란 뜻입니다.
미개인 야만인 이란 말이죠.
          
구름위하늘 18-12-11 10:42
   
우리가 중국인을 짱개라 부르고,
중국인이 우리를 동이라고 부른다고 그게 잘못된 것은 아닙니다.

그들이 우리를 부르는 이름일 뿐 ...
          
별그리치 18-12-11 12:29
   
https://www.youtube.com/watch?v=obAz-SjCJYc
( 고려사전공 한학자 진태하 박사의 강연중.. 유튜브 발췌 )
한중일 한자학회와 긴밀이 교류하는 한자연구학회 회장인 진태하박사가
고고학 갑골문등 관련 중국 한국학자들의 연구자료를 바탕으로 한자의 기원에
관한 10편의 강의중 1강 중간에 나온 오랑케훈의 오류관련 내용

동이 서융 남만 북적 과거 중국인들이 자기들을 중심으로
변방민족들의 특징적인 부분으로 표기한 호칭이고 여기까지는 맞는 말입니다만..
한자는 훈과 음으로 구성되어지고 오랑케란 훈은 중국에서 쓰이지 않는 훈이며
중국 자전에도 ( 이 융 만 적등의 뜻(훈)이 오랑케란 의미는 없습니다. )
오랑케훈은 한참 북방에 여진족의 약탈과 출몰이 잦았던 고려후기 조선초기에
만들어진것같고 우리나라에만 쓰이던 훈입니다. 지금은 학자학회에서
이를 수정하여 정식으로 오랑케의 의미를 사용하지 않는 추세이니 알아두시고

굳이 동이란 단어를 높이는것도 별 의미가 없지만 깍아내리는건 무슨 이유인가요?
거란 여진도 동이의 갈래고 유라시아 유목벨트의 많은 스탄 나라도 동이란 호칭이전부터
연관되어진 유목문화였죠 우리 선조도 동이족의 한 큰 축이라면 거란 여진이 동이라고
우리 선조가 동이인데 왜 자랑스러워하면 안되죠? 그 쪽은 조상이 어디시길래?
혼종이라도 되십니까? 아니면 명예 황국시민? 그도 저도 아니면 중화사상만세
조선족이라도 되십니까? 역사가 깊은 유럽의 강대국들도 자국의 역사와
조상의 업적을 소홀이하지않습니다. 더군다나 유럽은 유교를 믿지도 않죠
역사가 짧은 미국조차 국가의 가장 중요한 기본이 시민들의 애국심인걸 깨닫고
애국심를 고취시키는 람보 탑건 같은 국뽕영화를 한때 미친듯이 찍어내기도 했죠

토막님 본인이 "난 애국심이나 국뽕이 싫어" 라는 정도는 이해해줄수 있습니다.
근대 본인이 애국심이 없다고 우리나라만세라고 좋아하는 사람들 혐오 비방하는건
쓰레기적 맨탈이죠 아시겠죠 쓰레기적 벌레맨탈 혹은 한국인이 아니던가!!!!
무영각 18-12-10 21:03
   
토막은 무슨 뜻인가요
     
토막 18-12-10 21:20
   
토막

명사1.
크고 덩어리가 진 도막.

생선 토막

2.다른 것에 비하여 아주 짤막한 내용이나 물건.

토막 소식

3.말, 글, 생각, 기간 따위에서 잘려지거나 떼어 낸 한 부분.

조각조각 떠오르는 기억의 토막

4.(수량을 나타내는 말 뒤에 쓰여) 덩어리가 진 도막 또는 말, 글, 생각, 기간 따위에서 잘려지거나 떼어 낸 한 부분을 세는 단위.
          
무영각 18-12-11 00:59
   
* 땅을 파고 짚풀로 지붕을 얹어 만든 간단한 움막집.
배달겨레 18-12-10 21:31
   
세계 한자학회 전 회장님 왈 동이에 이자는 큰활이입니다
한자 자전 설문 해자에도 동방 사람이 군자 이로 표기되었음 오랑캐란 말은 우리가 두만강 밖 올란합인 가 거기 사는 야만족을 지칭한 말이 변환되어 생긴 것임...
     
토막 18-12-10 21:38
   
좋게 해석하고 싶어 안달나면 그렇죠.

狄  오랑캐 적
개사슴록변에 불화
북쪽사는 몽골과 무슨 관련이 있을까요?

戎  서양은 병장기가 얼마나 뛰어났길래 이런글자를 썼을 까요?

뭐 그딴건 집어 치우고.
중국이 남을 칭찬할만한 나라라고 생각하세요?

천하에 나라는 중국 하나뿐이고 나머진 전부 미개인이라고 하던 중국이요?
     
pontte 18-12-10 22:38
   
명나라에서 우랑카이족이 대표적인 북쪽 이민족으로 떠오르면서 북쪽 이민족을 지징하는 대명사처럼 쓰여진게 조선으로 넘어와 여진족을 가리키던 말이 점차 이민족 전체를 지칭하는 말이 된거시 아닙니까? 섬나라 오랑캐, 서양 오랑캐 등등
Marauder 18-12-10 22:24
   
다른 단어들과 달리 이라는 단어는 큰 사람이라는 뜻으로 다른 단어와는 근본으로 다른겁니다. 중국인들 스스로도 이라고 불렀던 적이 있죠.
일제시대 조센징과 같이 그냥 변질된 단어로 순수하게 조선인이라고 생각하면되는데 비하어로 생각한다면 그냥 자격지심이죠.
pontte 18-12-10 22:35
   
洋夷는 서양인을 가리키는데 활잘쏘는 양놈이란 뜻입니까?
뚜리뚜바 18-12-10 22:38
   
좋은뜻에서 흉보기 위해 나쁜뜻으로 변하는 한자는 봤어도 원래 나쁜뜻이 었던 글자는 그대로이거나 아예 다른뜻 음의 글을 썼지 좋은뜻으로 변하는 꼬라지는 본적이 없음. 순임금, 문왕 등이 동이출신이라 쳐적고 있는데 지들 조상이 오랑캐라는 뜻에서 썼던거임?
hojai 18-12-10 22:38
   
머, 그렇게까지 나쁘게 받아들일 것까진 없다고 생각합니다.
어차피, 변방, 이민족, 오랑캐라는 것은 강력함의 또다른 표현이죠.
지금은 전세계를 주름잡는 게르만 민족도 4세기 이전엔 그냥 오랑캐였잖아요.
문제는 중국인데...중국애들은 자신들은 3000년 내내 문명 중심이었다고 자랑하는데
구지 그런 논리에 휘말리거나 콤플렉스 가질 필요 없다고 봅니다.
우리나라도 충분히 문명 세계였어요...ㅎㅎ
     
pontte 18-12-10 22:45
   
이 분 말 잘하시네 동감합니다.
구름위하늘 18-12-11 10:40
   
To foreigners, a Yankee is an American.
To Americans, a Yankee is a Northerner.
To Northerners, a Yankee is an Easterner.
To Easterners, a Yankee is a New Englander.
To New Englanders, a Yankee is a Vermonter.
And in Vermont, a Yankee is somebody who eats pie for breakfast.
- E.B. White -

어떤 사람에게는 양키가 미국인이지만, 어떤 사람에게는 버몬트의 아침에 파이먹는 사람일 뿐이죠.
그게 욕이냐 비칭이 아니냐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자신이 아닌 외국인을 부르는 대부분의 호칭이 자연스럽게 비칭이 되니까요.
적폐척결 19-01-01 00:47
   
동쪽의 예의바른민족?
 
 
Total 17,61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754 [한국사] 전통무-검무(칼춤) (2) BTSv 02-01 1287
16753 [한국사] 뮤지컬 '명성황후' (2) BTSv 02-01 1042
16752 [한국사] 1900년 조선 영상 (2) BTSv 01-31 1986
16751 [기타] 신라 황금 보검이 왜 카자흐스탄에서? 관심병자 01-31 3078
16750 [한국사] 완주 상림리 유적으로 본 동아시아 동검문화 뉴딩턴 01-31 1067
16749 [한국사] 염수(鹽水)와 염난수(鹽難水) 추적 3부 (10) 감방친구 01-30 1301
16748 [한국사] 백제은 중국 남조국가 진나라 양나라까지 어떤 물건… (14) 뉴딩턴 01-30 1942
16747 [한국사] 고구려와 선비족랑 어떤 관계인가요? (1) 뉴딩턴 01-28 1978
16746 [한국사] 염수(鹽水)와 염난수(鹽難水) 추적 2부 (19) 감방친구 01-26 1440
16745 [한국사] 염수(鹽水)와 염난수(鹽難水) 추적 1부 (4) 감방친구 01-24 1612
16744 [기타] 12.12 사태 - 장군들의 현장육성 (3) 관심병자 01-23 1932
16743 [기타] 고조선 = 선비 = 오환 = 고구려 동족 의식 (4) 관심병자 01-23 2589
16742 [한국사] 이 인구 통계좀 봐주세요. (6) 북창 01-22 2542
16741 [기타] 왜 아시아는 서로 싸우는가? (11) 아롱홀로 01-21 4364
16740 [한국사] 유주는 고구려의 영토인가?? (6) 남북통일 01-20 2589
16739 [한국사] 물길 을력지 이동경로로 본 고구려의 서쪽 영역# (2) 감방친구 01-20 1845
16738 [기타] 구당서 지리지 하북도-유주대도독부 남북통일 01-20 909
16737 [한국사] 475년 경, 물길의 사신 을력지의 방문 경로 (8) 감방친구 01-19 1859
16736 [한국사] 한사군은 평양에 없었다는 것을 밝혀주는 국사편찬… 스리랑 01-18 1916
16735 [한국사] 요서와 황룡, 황수와 로합하 (2) 감방친구 01-18 1339
16734 [한국사] 위서와 수서 거란전 다시 보기 (2) 감방친구 01-18 1340
16733 [한국사] 위서 388년 기사 중심 약락수(弱洛水) 추정지 (1) 감방친구 01-18 889
16732 [기타] 삼국시대 위나라 건국의 주축이 된 오환 (1) 관심병자 01-16 2140
16731 [일본] 이번 초계기 사건에 대한 일본의 의도에 대한 생각.. 승지골청년 01-15 1875
16730 [기타] [코리안루트를 찾아서](31) ‘연나라 강역도’와 조선 (1) 관심병자 01-15 1859
16729 [한국사] 신라 강역은 반도가아님 (8) 우당탕뻥 01-14 3217
16728 [한국사] 독립운동가 이상재 연설 '조선 청년에게' 1927… (1) BTSv 01-14 1190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