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11-12 07:32
[중국] 질문하나 하겠습니다. 심양이 언제부터 제대로된 도시(대도시)가 된거죠??
 글쓴이 : 아비요
조회 : 1,710  

대체로 요동쪽하면 요양이 유명했던걸로 알고 있습니다. 제가 알고 있는 심양의 기록은 심양왕에 충선왕이 오르면서 심양로의 중심지로 도시(?)급은 된거 같은데 더 이전 기록이 있나요? 원 멸망후 명나라에서 요동의 도시중 하나로 관리한것 같고.. 이후 청에 이르러서 수도로 정해진 기억인데.. 더 이전에도 유명했던 도시던가요?

그리고 원나라때 사실상 형성 및 주요지역으로 지정된 지역이라면 고려왕의 영지였으니 사실상 심양은 고려인들이 만들었다고 봐야 할까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orisent 18-11-12 07:49
   
몽골원제국 부터죠.
     
아비요 18-11-12 07:52
   
답변 감사합니다. 역시 충숙왕이 심양왕 작위 받으면서 만들어진 도시가 맞나보군요. 거기에 거기 고려인들 있다고 줬다는 이야기가 있었으니 베이스는 고려인들이 정착하면서 시작된 도시인거군요. 물론 지금은 시간이 너무 흘렀고 명과 청을 거치면서 지금의 대도시로 형성된거고..
떡국 18-11-12 13:42
   
고구려 때는 심양 바로 옆에 붙어있는 무순에 신성이 있었고, 이 쪽은 대규모 노천탄광 등으로 인해 대규모 제철 지역이었다고 하더군요.  즉 고구려 때도 철제 무기 생산 중심지였다고...
     
아비요 18-11-13 08:50
   
확실히 고구려 시절에 그쪽 일대가 중요한 지역이었고 큰 성이 있었음은 분명하죠. 당나라의 주침공로중 하나였다고 알고 있는데.. 당점령기와 발해 요나라 금나라를 거쳐오는 동안에 전혀 존재감이 없었단 말이죠.
그러다가 축숙왕이 왠 심양왕으로 봉해지는데 거기 고려인들이 있어서 심양왕에 봉해졌다는 말이 있더군요. 하여간 그 이전에는 요양에 밀려서 존재감이 별로 없던 지역이 현재는 요령성의 중심지가 되었으니 원 이전에도 유명했는데 혹시 제가 모르는건가 싶어서 물어봤네요.
콜라맛치킨 18-11-12 16:05
   
초기 청나라 수도였고  점차 발전해왔죠
중국 동북3성 군구가 심양에 있을걸요?
     
아비요 18-11-13 08:53
   
네 궁금한건 발해와 요나라 금나라 시절에 심양이 어땠는가 하는 부분이라서요. 원나라부터 현재까지는 연속성이 있는데 그 이전에도 그런 연속성이 있었나 충숙왕이 심양왕에 봉해지기 전에 이미 거기가 도시였던가 하는 점이 궁금한거지요. 청나라가 수도를 정할땐 이미 심양이 상당히 큰 성곽도시였다고 알고 있습니다.
 
 
Total 17,4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633 [한국사] 공자는 한국인이라고 들었는데요 (11) 도수류 12-09 1037
16632 [한국사] 제가 생각하는 낙랑, 요동군의 위치 (7) 도수류 12-09 612
16631 [한국사] 지도로 그려본 고대한국의 영토 (17) 도수류 12-09 1505
16630 [한국사] 마한 세력 힘이 얼마나 지배했나요? (1) 뉴딩턴 12-09 958
16629 [한국사] 고령군 미오사마 액유각인 이야기 (2) 호랭이해 12-07 1284
16628 [기타] 식민사학의 억지주장에 대해 (33) 관심병자 12-05 2531
16627 [한국사] 토탈워 삼국지에서 요동 지역 (20) 북창 12-05 3327
16626 [한국사] 달항아리 청자(청자반양각연당초문) (6) rainfallen 12-03 1613
16625 [한국사] 다큐 답답해서;;청자백자 제 생각. (20) rainfallen 12-03 1435
16624 [한국사] 중국정사외국적 국역 거란/해 등 관련 주석 발췌 정… (4) 감방친구 12-03 1331
16623 [한국사] 중국정사외국전 국역 거란/해 관련 기록 발췌 정리2 (4) 감방친구 12-03 1070
16622 [한국사] 중국정사외국전 국역 거란/해 관련 기록 발췌 정리1 (3) 감방친구 12-03 1314
16621 [한국사] 일제시대 일본인들의 연쇄 복상사! 명월관의 애국 기… BTSv 12-03 1642
16620 [한국사] 청나라는 민족의 역적이다... (10) 드림케스트 12-03 1990
16619 [한국사] 신라은 건국이전 농경민들의 마을부족에서 시작했나… (22) 뉴딩턴 12-02 1690
16618 [기타] 환단고기-고구려사의 진실을 밝히다, 고구려사의 비… (11) 관심병자 11-30 2461
16617 [세계사] 英연구팀 "4만년 전 선사시대 인류 천문지식 갖춰" (7) 가난한서민 11-29 4902
16616 [한국사] 대박 .. 야후재팬메인기사.. 4세기무렵의 큰 건물터가… (9) 월하정인 11-28 5780
16615 [한국사] 씨름.수모 레슬링 자료사진 부탁드립니다 (5) Korisent 11-27 1793
16614 [한국사] 백제 왕자 일본 볼모 혹은 인질 대해서 (31) 뉴딩턴 11-27 3453
16613 [한국사] 김수로왕과 히미코 여왕 '부녀지간' ... 가야… (8) 뉴딩턴 11-26 4006
16612 [한국사] 환웅족, 공공족, 韓人...그리고 고조선 (19) 윈도우폰 11-26 2779
16611 [기타] 코리아, 차이나 나라명 잡설 (11) 관심병자 11-25 3746
16610 [한국사] 거란과 요택 감방친구 11-25 1306
16609 [중국] 전국칠웅의 한나라? (10) 아스카라스 11-24 1915
16608 [한국사] 요해(遼海)는 바다인가? (1) 감방친구 11-24 1381
16607 [한국사] 수 양제의 612 년 고구려 원정 조서 다시 보기 감방친구 11-24 1295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