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10-31 05:31
[한국사] 우리가 잘못 알고있는 한국사 '40년 동안 한국을 연구해온 외국 교수가의 강의'
 글쓴이 : 레스토랑스
조회 : 2,218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고기자리 18-10-31 06:32
   
오천년의 역사, 반만년의 역사 발음 좋네진짜 ㅋ
패닉호랭이 18-10-31 09:51
   
단군은 신화일 뿐이라고 각하하네요.
저영상이 맘에 들지는 않습니다.
떡국 18-10-31 10:48
   
외국 학계에서는, 단군조선은 역사시대가 아니고 신화로 취급하는게 정설화되어 있죠.
저 외국학자의 강의는 그런 것을 반영한 것 뿐입니다.
랑케의 실증주의라 그러나요? 
그 기준으로 인해서 '초기국가'라는 것의 기준이 매우 엄격하기 때문에 그렇다고 생각됩니다.

'초기국가'의 일반적인 정의는,
"군장사회(chiefdom)와 성숙국가의 중간단계"
"율령제나 관료 제와 같은 중앙집권체제가 아직 성숙하지 않았지만"
"중추적인 왕권 중심"
"지역수장을 경유해 주변 복합사회에 대한 지배가 분층적으로 이루어질 것"

위의 조건들을 만족시킨다는 것을 전부 증명해야 합니다.
유명한 윤내현 교수의 고조선-거수국 모델이 이런 점을 증명하기 위한 시도의 하나였죠.
하지만 윤내현 교수 등의 학설도 아직은 충분한 물적 근거가 마련되지 못한 상태이므로
(이미 충분히 마련되었다고 주장하는 분들도 있지만, 국제적으로는 그렇다는 거죠.)
더 많은 학술적 연구가 축적되어야 할 것 같습니다.

국제적으로 단군조선을 역사시대로 편입시켜 국제적인 인식을 변화시켜내는 것,
이것이 한국사의 주요한 목표 중의 하나가 되어야 하지 않을까 싶네요.
떡국 18-10-31 11:10
   
다만, 저 학자분이 말씀하신 '역사시대'라는 기준은, 최근에는 별로 중요하게 취급되지 않는 것 같더군요.
보통 역사시대의 기준을 문자로 기록되어 있느냐 가지고 따지는데
문자 없는 상태로 상당히 고도의 문명을 이룩한 사례가 세계적으로 많아지면서
역사시대냐 선사시대냐 구분할 의미가 점점 없어지는 것 같아요.
위스퍼 18-10-31 12:26
   
0:58 '우리 역사학자들은 한국사의 시작을 언제로 보냐면.... 중국 고서에 등장하구요.'

에서 플레이 멈추고 댓글 남깁니다.
한국 역사의 시작을 중국 사서에 등장한 것을 기준으로 한다니 실소가 나옵니다.

40년간 한국사를 공부하신 것이 아니라
세계의 중심은 중화라고 왜곡된 한국 역사학계를 공부하신 분이네요.
다음부터는 40년간 중국 역사를 연구하셨다고 본인 소개하시길 바랍니다.

뒷부분의 내용은 언제가 될 지 모르겠지만 시간이 남으면 보겠습니다.
곰시기 18-10-31 14:28
   
단군이 신화라.......... 서양사들 보면 시작이 ㅡㅡ;;;;
저들도 단군 할아버지가 터 잡으시고~~ 하는가 봅니다.
단군이 사람 이름이라고 부르는건 어떤 인간들이 가르친건지 ㅡㅡ;;
     
서발한 18-11-02 16:55
   
사실 서양 학계선 로물루스와 로마 7왕도 역사적 실체가 불분명하다고 봅니다. 하물며 단군에랴.
 
 
Total 17,4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602 [한국사] 동시대(서기 5~6세기 중심) 사서에서 기술한 고구려 … 감방친구 11-23 1175
16601 [한국사] 5세기, 바다를 제패하고 북위를 압도한 고구려 감방친구 11-23 1007
16600 [한국사] 요해제군사(遼海諸軍事)에서의 요해(遼海) 고찰 (3) 감방친구 11-23 1352
16599 [한국사] 고구려왕이 중원계 왕조로부터 받은 관작 감방친구 11-23 1160
16598 [한국사] 아래에 고구려 관직 대대로의 고대 발음 문의했던 사… (12) seharu77777 11-22 1790
16597 [기타] 倭, 올림픽 때 대만기를 올려 줄 것인가. (5) 도다리 11-21 3214
16596 [기타] 한반도 벼농사 지석묘가 중국 강남 지역 성해했다? (2) 뉴딩턴 11-20 2478
16595 [한국사] 도래인이 남중국에서 한반도로 이주오고 일본열도로… (10) 뉴딩턴 11-20 2679
16594 [한국사] 현수(玄水)와 로수(盧水), 그리고 유성현(柳城縣) 감방친구 11-20 1554
16593 [한국사] 여전히 계속되는 도배시러님의 도둑질 (11) 감방친구 11-20 1997
16592 [한국사] 과연 가야의 영토와 역사는 밝혀질것인가! (4) Minsolido 11-18 2740
16591 [한국사] 전라북도 지역 동부지역땅은 대가야땅인가요 아리가… (1) 뉴딩턴 11-18 1977
16590 [한국사] 고수님들 고구려 대대로란 명칭이 타타르란 발음과 … (35) seharu77777 11-17 3278
16589 [한국사] 고려말에 죽인 외적의 숫자 최소 40만명 (20) 국산아몬드 11-17 3342
16588 [한국사] 9세기 이전 역사서의 강이름과 현재의 황하지류와 지… (1) e봄봄 11-17 1644
16587 [한국사] 영주(營州)와 고구려 서계(西界) 추적 1/3차 정리 감방친구 11-17 1242
16586 [한국사] 코리아 호? 이거도 조작인가? (7) 히든카드3 11-16 2683
16585 [한국사] 백제 초기 수도를 천안직산이라고 주장한 학계들이 … (4) 뉴딩턴 11-16 1766
16584 [한국사] 왜 송(松)하면 개성이고 류(柳) 하면 평양인가요? (7) 눈꼽낀하마 11-15 1825
16583 [기타] 민족의 뿌리, 상고사를 말하다: 고조선과 고인돌 / YTN… (1) 관심병자 11-15 1197
16582 [한국사] 일본서기 가야, 백제 한국인 인명 (4) 호랭이해 11-15 2535
16581 [한국사] 수(隋) 기주(冀州) 인구상 (3) 감방친구 11-15 1091
16580 [기타] 중국 이주민이 언제부터 한반도에 이주했죠? (14) 뉴딩턴 11-14 1903
16579 [한국사] 한반도 도래인이 일본에 전파된 유물이 고조선 유물 (5) 뉴딩턴 11-14 2092
16578 [중국] 삼알못 삼국지 질문이요 (5) 백면서생 11-13 1208
16577 [중국] 일본도에 맞서는 중국의 대나무창.JPG (20) 레스토랑스 11-13 4723
16576 [한국사] 임삭궁(臨朔宮)과 임유궁(臨渝宮) 감방친구 11-13 1309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