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9-04 12:49
[세계사] 유대인 데이비드 사순 '추악한 아편커넥션'
 글쓴이 : 보스턴2
조회 : 638  

아편은 중독성이 강하고 죽음 등의 후유증이 심하기로 악명 높다.  

1792년 David Sassoon (데이비드 사순) 이라는 스페인계 유대인이 이란 바그다드에서 태어났다(세피리딤)   
그의 아버지는 돈 많은 금융가이자 권력가로서 바그다드 시장인 Ahmet Pasha (아멧 파샤) 의 재무장관이었다. 

1829년 부정부패로 그의 아버지는 바그다드 시장은 추방되었다.  동시에 Sassoon 가족은 인도 봄배이로 도망간다.  그 당시 봄배이는 동양 무역로의 핵심이었다. 

스크린샷_2013-12-16_오후_6.25.08.png

아편판매업자 데이비드 사순

당시, 인도를 지배했던 영국은 Sassoon 가에게 아편을 포함한 인도의 무역 특산물들을 총괄하게 하였다.   
1905년에 발간된 유대인 백과사전에 의하면 Sassoon 은 아편 무역을 중국과 일본으로까지 확장하였다고 한다.  또한 여덟 명이나 되는 아들들을 중국의 중요 아편 증시 책임자로 앉히었다.  


1944년에 발간된 유대인 백과사전에 의하면 Sassoon 은 그의 사업에 오직 같은 유대인들만 고용했고 그들을 보내는 지역마다 synagogue 와 학교를 지어주었다.    
유대인들은 정직하고 양심적인 일을 하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겉으로 드러나지 않을 뿐) 오늘날까지도 그들은 노예와 약물 무역의 중심인 것이다.     
Sassoon 가문은 광동부터 중국 전역에 인간을 패인이자 쓰레기로 만드는 아편을 퍼트리기에 정신이 없었다.  1830부터 1831까지 불과 일 년 사이에 2만 상자에 달하는 아편을 팔았고 그 당시 금액으로 수백억 달러에 달하는 어마어마한 수익을 챙겼다.   수익의 일부는 영국 여왕과 영국에 바쳤다.  

이런 부도덕한 행위를 보다 못한 청나라 황제는 아편 통제에 나섰고 2천 상자에 달하는 아편을 Sassoon 가문으로부터 압수하여 파괴했다.      
 뿔난 Sassoon 가문은 영국에 보복을 해주기를 청하였고 그로 인해 Sassoon이라는 유대인 가문의 용병으로 나선 영국과 청나라 간의 아편 전쟁이 시작되었다.    

10년 동안의 아편중독으로 무형 지물이 돼 있던 청나라 군대는 힘없이 영국군에게 패하고 1839년에 난킹 조약을 서약한다.  이 조약은 Sassoon 가문이 중국 전체를 아편으로 노예화 시킬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하는 조항까지 포함했다.   
 Sassoon 가문이 일으킨 아편전쟁으로 인해 청나라는 그 가문에게 파괴한 아편을 보상해 주는 것은 물론 전쟁비용 보상으로 그 당시 돈으로 210만 파운드라는 어마어마한 금액을 영국에 지불해야 했다. 
 결과적으로 Sassoon 가문은 중국 전체 아편 유통 독점권을 가지게 되었다.   

이런 부도덕한 영국과 Sassoon 가문에 대한 청나라의 반란은 다시 제기되었고 결국 1858-1860의 두 번째 아편전쟁으로 이어진다.  두 번째 전쟁에서 청나라는 또 패하고 중국 전체를 아편에 개방하게 된다. 이 일로 인해 Sassoon 가문은 세계에서 제일 잘 사는 유대인이 된다.   
영국은 홍콩 등 청나라의 주요 항구를 차지하게 된다.  또한 Sassoon 가문과 유대인들은 공식 허가받은 아편 가계들을 그 지역들에서 운영함으로써 어마한 이익을 챙기게 된다.    

Sassoon 가문은 유대인 이외에는 그 어떤 민족이나 인종도 아편 무역에 끼어들지 못하게 했다.  또한 영국은 아편을 절대 유럽으로 수출 못하게 했다.    

스크린샷_2013-12-16_오후_6.25.37.png
사순과 그의 가족들

Sassoon 가문의 Solomon Sassoon 은 로스차일드가(Aline Rothschild) 와 1887년에 결혼함으로써 (빌 게이츠는 비교가 안되는 금융을 통한 부와 권력으로 세계를 수백 년 동안 뒤에서 지배하고 조정하는 걸로 알려진) 유대인계 로스차일드 가문과 연결되게 된다.   

Sasoon 가문의 14명의 손주들은 1차 대전 때도 전쟁 참전에서 면제되었다.  아직까지도 역사 책들은 Sassoon 가문을 인도를 발전시킨 훌륭한 가문으로만 다루지 그들이 어떻게 그 많은 재산과 부를 얻게 되었는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는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0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6 [한국사] 고구려 평양을 특정할 수 없네요 (14) 감방친구 02-19 655
675 [북한] 북한 독재 괴물 인민공화국 제24편.북한건국과정.역… 돌통 11-16 655
674 [한국사] 잡설... 과학적 방법론과 일본의 실증사관, 랑케와 헤… 윈도우폰 06-13 654
673 [한국사] 조선시대 내시의 모든 것 레스토랑스 11-12 654
672 [북한] 기밀(비밀)문서등으로 밝혀지는6.25의 진정한진실08편 돌통 02-10 654
671 [한국사] 밑에 전쟁영웅 순위 글에서 이순신 언급. (10) 상식4 04-11 654
670 [한국사] 시인 도종환의 역사인식 비판’에 대한 견해 마누시아 06-05 653
669 [기타] 한국의 식민사학 (9) 관심병자 06-18 653
668 [기타] 현자인척 하는 고XX분 (3) 위구르 03-21 653
667 [일본] 근대화는 역사 사건으로만 설명 가능한 게 아닙니다.… (10) 연개소문킹 02-22 652
666 [한국사] 강단사학계의 문제?? (7) 으으음 07-08 651
665 [일본] 밑에 페리제독 개항글 말인데 정말 수준이 미개하네… (5) 연개소문킹 02-22 651
664 [한국사] 시대별 애국가 엄빠주의 07-01 650
663 [한국사] 대방군의 위치에 관한 기사 히스토리2 05-29 650
662 [일본] 蘇我가문과 木滿致, 蘇我滿知 (1) (2) history2 03-19 649
661 [북한] 김정은은 한번도 오판하지 않았다.(천*우)전문가.. 돌통 03-01 649
660 [북한] 천재 화가 피카소가 공산주의자라고.?? 돌통 03-28 649
659 [기타] 굳이 과학뿐만 아니라 역사학도 발전이 덜되었다고 … Marauder 06-12 648
658 [한국사] 재야 사학계가 강단 사학계에 공개토론을 제안하다 (3) 징기스 06-17 648
657 [북한] 양강도, 자강도, 함경북도의 고구려 성에 대한 자료… 두비두밥두 06-03 647
656 [기타] 진국 잡설 (3) 관심병자 09-04 647
655 [한국사] 헌덕왕의 패강 장성에 대해 도배시러 03-16 647
654 [기타] 오랜만에 집에가서 책좀 읽었습니다 (2) Marauder 01-02 646
653 [기타] 동아게에 (11) 인류제국 10-26 645
652 [한국사] 압록강과 평양 위치의 맹점 (6) 감방친구 03-26 645
651 [기타] 과연 한민족은 어느 시대부터 언어가 (2) 화톳불 11-01 644
650 [기타] 이건 무슨 영상인가요? (4) 응룡 04-24 644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