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06-09 23:46
[북한] 북 “비밀접촉 MB가 직접 지시”
 글쓴이 :
조회 : 3,482  

국방위 정책국 “사실 왜곡하면 전 과정 녹음기록 공개” 위협




지난달 중국 베이징의 남북 비밀접촉에 참석한 김천식 통일부 정책실장이 "이명박 대통령의 직접 지시와 인준으로 (비밀접촉이) 추진됐다"고 밝혔다고 9일 북한이 주장했다. 남측이 사실을 왜곡한다면 녹취록을 공개할 수 있다고 위협하면서다. 

남북 간 비밀접촉에 참여했다는 북한 국방위원회 정책국 대표는 9일 "모두가 끝끝내 진실 밝히기를 거부하면 접촉 전 과정에 대한 녹음기록을 만천하에 공개하지 않을 수 없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전했다. 정책국 대표는 조선중앙통신 기자와의 문답을 통해 "이명박 역적패당이 정상회담을 위한 비밀접촉이 아니라 천안호 침몰 사건과 연평도 포격전에 대한 북의 시인, 사과를 이끌어내기 위한 접촉이었다고 새로운 날조극을 연출하고 있다"며 이처럼 주장했다. 

북측은 지난달 9일 이후 베이징에서 남북 비밀접촉을 했고 남측이 세 차례 남북정상회담을 제의했다고 지난 1일 전격 폭로했으나, 정부는 접촉 사실 이외는 부인했다. 

정책국 대표는 "김천식 통일부 정책실장은 만나자마자 이번 비밀접촉은 정상회담 개최를 위해 (이명박) 대통령의 직접적인 지시와 인준에 의해 마련됐다고 의미를 부각시켰다. 현인택 장관이 직접 접촉의 전 과정을 주관하며 청와대에도 단독선을 통해 상황보고를 하고 있다고 했다"고 밝혔다. 

비밀접촉 배경에 대해 정책국 대표는 "남측이 천안호 사건과 연평도 포격전을 더 이상 거론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비밀접촉을 가지자고 여러 차례 제의해온 것인 만큼 응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는 "북측이 먼저 제의했다"는 현 장관의 국회 답변과 반대다. 

천안함·연평도 사건에 대해 정책국 대표는 "그들은 북측에서 보면 사과가 아니고 남측에서 보면 사과로 간주되는 절충안이라도 내놓자고 빌붙기 시작했다. 그것도 통하지 않자 나중에는 최소한 유감이라도 표시해주면 사과로 받아들이고 대결정책도 철회할 것이며 정상회담도 빨리 추진할 수 있다고 우는 소리를 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접촉이 결렬되자 김태효(청와대 대외전략비서관)는 정상회담은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 현 당국은 시간이 매우 급하다면서 대통령의 의견을 반영해 작성했다는 일정계획을 내놓았다"고 전했다. 말레이시아에서 비밀접촉을 한 번 더 갖고 장관급회담 뒤 정상회담을 6월에 판문점, 8월 평양, 내년 3월 서울에서 핵안보정상회의 기간에 갖자는 시간표였다는 것이다. 

논란이 된 돈봉투에 대해 정책국 대표는 "접촉이 결렬상태에 이르자, 김태효 지시에 따라 홍창화 국정원 국장이 트렁크에서 돈봉투를 꺼내들자 김태효는 받아 우리 손에 쥐여주려고 했다"고 밝혔다. 이에 "우리가 즉시 쳐던지자 김태효 얼굴이 벌게져 안절부절못했고, 홍 국장은 트렁크에 돈봉투를 넣고 작별인사도 제대로 못했다"고 묘사했다. 또 "왜 앞서 진행된 두 차례 비밀접촉 때는 내놓지 않던 돈봉투를 꺼내들었는가"라고 해 비밀접촉이 적어도 세 차례 진행됐음을 내비쳤다. 

정부는 북한의 내부사정에 따른 일방적 주장으로 규정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미 대변인 논평과 현 장관의 국회 발언으로 밝혔듯 비밀접촉은 정상회담이 아닌 사과를 받아내기 위한 것이었다"며 "돈봉투는 없었고, 녹음기록 등이 있다면 더 이상 왜곡하지 말고 모든 내용을 있는 그대로 밝히라는 게 정부 입장"이라고 말했다. 

< 전병역 기자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모널해저드 11-06-09 23:53
   
통일부 공식답변 "있으면 공개해봐 ㅅㅋ들아" 입니다. (약간 과장)
시나브로 11-06-10 01:23
   
언제부터 김정일이 인민한테 허락받고 사람 만났지?


나한테 허락 안 받아도 되는데...ㅋㅋ
11-06-10 05:08
   
이명박은 안해본게 없고

박근혜는 해본게 없고

북한은 못하는게 없다
===============

ㅋㅋ
확다불어 11-06-10 08:20
   
협박은 인제 그만하고 화끈하게 다 까발리면 될껀데...왜이리 질질 끄나??
그냥 다 까발려~~~ 확 다 불어뿌라.
지난 정권때 민주당 인사들 데려다가 기쁨조 넣어주고 야동같은거 찍은거 있음 그런것도 공개하궁..
몇몇 사람들이 약먹은것처럼 진짜 이상하게 변했걸랑.....아니다 여야를 막론하고 접촉했으면 다 있을거
같네...정치생명줄 좀 끊어보자...확 다 불어라.
제발공개해 11-06-10 18:19
   
잔말말고 그냥 공개해 왜케 헛소리만 허는겨~
빙신들...ㅋㅋㅋㅋㅋ
북쪽 빙신들보다 더 빙신력 돋는 애들은 그 사기에 휘둘리는 애들 ㅋㅋㅋㅋ
피지컬러링 11-06-11 13:16
   
사실인가요 이게
 
 
Total 18,82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4977
1573 100년후 책보면 ... (4) 멸치 07-02 3592
1572 [일본] 일본은 100년안으로 침몰한다 (20) 한시우 07-01 5189
1571 [통일] 잊혀진 혁명가 " 김산 " (1) 한시우 07-01 3699
1570 [통일] 한국전쟁은 스탈린의 음모였다 (2) 한시우 07-01 4429
1569 [일본] 일본의 제국주의 풍자만화 ( 강추!!! ) (3) 한시우 07-01 5832
1568 [중국] 중국인구의 위엄...;; (7) 한시우 07-01 5667
1567 [기타] 1904년 조선 관가의 모습 (3) 한시우 07-01 4483
1566 [일본] 일본이 韓민족에게 느꼇던 살리에르 증후근 (16) 한시우 07-01 5241
1565 [북한] 북한은 지도상에서 사라질뻔했다? (7) 한시우 07-01 3573
1564 [중국] 마오쩌둥(모택동)은 50년간 양치 안했다. 한시우 07-01 6856
1563 [중국] 결과적으로 모택동 자신이 훗날 직접 고백하였듯이,… (12) 무명씨9 06-28 4999
1562 책 : 치명적 일본, 알렉스 커 Alex Kerr 저(게시물 수정) (10) 파드메 06-27 4357
1561 여러분의 힘이 필요 합니다. (1) 왈왈왈멍멍 06-27 3112
1560 [기타] 솔직히 한국녀는 안된다고 하는데 (29) 푸딩냥 06-26 5716
1559 [중국] 한국에게 열등감 갖고 있는 "ㅉㅉ" (5) ㅋㅋ 06-26 5804
1558 (남, 북한) 제5호 태풍 "메아리", 북한 관통 후... (1) 시나브로 06-26 3933
1557 (호주) "학대"라... 인도네시아에의 육우수출정지 (3) 시나브로 06-26 3611
1556 [일본] 일본 오사카서 교포 모녀 잔인하게 피살…누가, 왜? (6) 06-26 3787
1555 [일본] 방송연예게시판에 일본녀짱 닉네임 달고 도배하는 … (3) 토닥토닥 06-25 4243
1554 [중국] 중국 GDP, 전세계 10% 차지 (21) ㅉㅉ 06-25 4961
1553 (프랑스) "파리 에어쇼 2011" (4) 시나브로 06-25 3310
1552 중국에서 발견된 동남아 인종 유형의 거대한 인골 (5) eee 06-25 5480
1551 해석 좀 해주세요 중국의 유명한 모델(x사건으로 한… (7) eee 06-25 4563
1550 [북한] [6·25 전쟁 61주년] 우리의 주적은 45% “일본” 6·25전… (1) ㄴㄴㄴㄴ 06-25 3585
1549 [중국] 中, 각료 70% 이공계 출신…에너지 산업 육성 (19) ㅉㅉ 06-24 3858
1548 [기타] 다른분들 생각은 다르시겠지만 (3) ^^ 06-24 3195
1547 [기타] 한국의 국가부도 (19) 국회 06-24 4699
 <  631  632  633  634  635  636  637  638  639  6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