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3-27 15:54
[한국사] 고구려-당나라 1차전쟁 시작지도
 글쓴이 : 도배시러
조회 : 914  

ALC1AA9.jpg

.
4년(서기 645) 봄 정월, 이세적의 군대가 유주에 도착하였다.

3월, 황제가 정주(定州)에 도착하여 임금을 모시는 신하들에게 말했다.

“요동은 본래 중국의 국토인데, 수나라가 네 번이나 군사를 출동시켰으나 이를 회복하지 못하였다. 
내가 지금 동방을 정벌하는 것은 중국을 위해서는 전사한 자제들의 원수를 갚으려는 것이며, 
고구려를 위해서는 시해 당한 왕의 원수를 갚으려는 것일 뿐이다. 또한 사방 구석구석까지 평정되었는데 
오직 고구려만 평정되지 않았으니, 내가 늙기 전에 사대부의 남은 힘을 가지고 이 땅을 찾으려는 것이다.”

황제가 정주를 떠나면서 직접 활과 화살을 차고, 안장 뒤에 비옷을 자신의 손으로 매달았다. 
이세적의 군사는 유성(柳城)을 떠나면서 형세를 과장하여 마치 회원진(懷遠鎭)으로 향하는 것처럼 위장하였다. 
그리고 비밀리에 북쪽 샛길로 진군하여 우리가 예상치 못하던 곳으로 진군하였다.

四年 春正月 李世勣軍 至幽州 三月 帝至定州 謂侍臣曰 遼東本中國之地 隋氏四出師 而不能得 朕今東征 欲爲中國報子弟之讎 
高句麗雪君父之恥耳 且方隅大定 唯此未平 故及朕之未老 用士大夫餘力 以取之 帝發定州 親佩弓矢 手結雨衣於鞍後 
李世勣軍發柳城 多張形勢 若出懷遠鎭者 而潛師北趣甬道 出我不意

[네이버 지식백과] 보장왕 상 [寶藏王 上] (원문과 함께 읽는 삼국사기, 2012. 8. 20., 한국인문고전연구소)


① 정주(定州) : 당 태종의 출발지

② 회원진(懷遠鎭) : 이세적의 진행방향, 수나라 요서군 회원

중국사학통설에 난하 부근이 바다에 잠겨있다보니
북쪽으로 빙~둘러서 진격한게 아닌가 싶네요.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orisent 18-03-27 16:46
   
고이왕님이 올린 지도하고 많이 다르네요.
     
도배시러 18-03-27 17:00
   
유성, 유주 지명 비정에서 갭이 나오네요.

유주 => 장자커우~북경 지역입니다.
유성 : 유물에 의해 조양지역은 사주지역으로 확정. 
 유성의 위치는 위의 지도 회원진의 북쪽이라는 문헌도 있어서 특정하기 어려운 상상의 영역이죠.

유성이 2개일지도...
 
 
Total 18,82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4987
1816 [한국사] 고종 시절의 몸부림은 제국주의 흉내였는가? (15) 감방친구 02-21 938
1815 [한국사] 역사는 현재를 위해 존재해야 한다. (14) 히스토리2 04-22 938
1814 [세계사] 고조선(북부여)이 진시황의 중국통일을 방해했더라… 고구려거련 04-27 938
1813 [한국사] 한족이 우리 혈통에 어떻게 유입됐고 얼마나 유의미… (9) 감방친구 09-25 938
1812 [중국] 중국 한나라 화상석들 (8) 예왕지인 10-10 938
1811 [한국사] 조선은 하늘의 저주를 받았나? (16) 국산아몬드 02-16 938
1810 [기타] 변발 잡생각 (3) 관심병자 04-01 937
1809 [기타] 황족 흥영군 이우왕자 관심병자 08-26 937
1808 [기타] 당제국의 군대 (2) 응룡 04-16 937
1807 [세계사] 그레이트 게임과 러일전쟁 1 보스턴2 09-04 937
1806 [기타] 몽골기병 전술 (1) 관심병자 07-16 936
1805 [한국사] 가장 쉽게 보는 낙랑군의 위치 ( 이보다 정확하고 간… (4) 밥밥c 03-20 936
1804 [한국사] 치우천왕은 부도지에 나오는 유호씨 이다 비가오랴나 04-15 936
1803 [다문화] 다문화의 문제점과 의의, 장단점이 무엇이죠? (3) 아스카라스 08-15 935
1802 [한국사] 하북성 고구려 묘 (4) 센스 03-12 935
1801 [한국사] 중국 한서에 이런게 있네요 (7) 예왕지인 09-05 935
1800 [한국사] 이을형 전 숭실대 법대교수) 한심한 역사학자들 (1) 스리랑 10-19 935
1799 [한국사] 궁금합니다 환단고기가 위서라면 합쳐진 네권의 책… (11) 바로그것 06-11 934
1798 [세계사] 중세 이슬람 과학과 문화의 전신이 그리스로마인가… (1) 아스카라스 11-29 934
1797 [기타] 중국사서에 나오는 부여왕 기록 (1) 응룡 04-19 934
1796 [한국사] 삼국사기 후기기록 불신론, 장수왕 남진정책 (18) 도배시러 05-12 934
1795 [한국사] 제가 요서경락설을 찾다가 흥미로운 주제를 찾았습… (4) 탈레스 10-26 933
1794 [통일] 휴전보다 더 큰 걱정(한미상호 방위협정) (4) 히스토리2 05-10 932
1793 [한국사] 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3) Attender 07-02 932
1792 [한국사] Marauder 님 3번째 ^^ (5) eo987 02-02 931
1791 [한국사] 시진핑의 역사 강의 35년간 준비된 원고이다.. 고이왕 04-29 931
1790 [한국사] 『한국일보』 조태성? 조선총독부 기레기? (1) 마누시아 07-05 931
 <  631  632  633  634  635  636  637  638  639  6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