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3-13 17:38
[일본] 아메노모리 호슈
 글쓴이 : 인류제국
조회 : 825  

다운로드.jpg






아메노모리 호슈는 에도 중기의 유학자이다. 그는 주자학 계통의 기노시타 쥰안에게 사사받았으며, 이후 스승의 추천으로 1689년부터 쓰시마 번의 유학자로 근무하였다. 나가사키와 부산에 유학하면서 중국어와 조선어를 배워 3개 국어에 능통하였다. 1711년과 1719년 조선통신사의 일본 방문을 수행한 그는 ‘성신외교’에 진력한 인물로 평가된다. 조선과 일본의 외교를 논한 『교린제성』과 조선어 교과서 『교린수지』는 호슈의 대표 저작이다.


가문과 유년시절

아메노모리 호슈는 1668년 오우미 국 이카 군 아메노모리에서 태어났다. 에도 시대 후기의 사료인 『선철총담()』에는 아메노모리 호슈에 대해 ‘헤이안(, 교토를 가리킴) 혹은 이세 사람’이라고 소개되어 있고, 동문인 아라이 하쿠세키의 『정운집()』에도 ‘교토 사람’이라고 기록되어 있어 오래도록 교토 사람으로 알려져 왔으나, 아마 의사였던 부친이 교토에 개업하여 잘못 알려진 듯하다. 다만 성장한 터전이 교토인 것은 맞는 것으로 보인다.

아메노모리 가문은 오우미 겐지의 맥을 잇는 교고쿠 가문의 가신으로, 아메노모리 지역을 획득하여 성으로 삼았다. 전국 시대 다이묘 아자이 나가마사의 세력 하에 들어갔으나, 오다 노부나가의 공격으로 아자이 가문과 함께 멸망하였다. 호슈는 훗날 조선통신사로 일본에 온 제술관 신유한과의 대화에서 이에 대하여 언급하였다. 그는 도요토미 히데요시를 ‘시훼(, 승냥이와 살무사)’와 같은 잔인한 자로 묘사하며, “히데요시는 조선뿐 아니라 일본인도 도륙을 하였기에 원한을 가지고 있다”고 하였다. 이러한 발언은 임진왜란으로 피해를 입은 조선을 의식한 외교적 수사로도 보이지만, 또한 자기 가문의 경험이 포함된 것으로, 호슈가 히데요시에 대해 가지고 있던 생각을 엿볼 수 있다.

호슈는 어려서부터 총명하였다. 그가 8살에 지은 시가 수필집 『귤창다화()』에 실려 있다. 또한 이 책에는 호슈가 의술을 배웠으나 가업을 계승하는 것을 단념하고, 학문에 힘쓰기로 결심하게 된 일화가 소개되어 있다. 그는 13~14살 무렵 중국 북송 시대의 시인인 소동파가 남긴 ‘글공부를 하는 자는 종이를 버리고, 의학을 배우는 자는 사람을 버린다’는 말을 듣고 크게 놀랐고, 명의가 되기까지 얼마나 사람을 해롭게 할 것인가를 고민하다가 의사가 되기를 단념하였다고 한다. 결국 호슈는 학문에 뜻을 두고 기노시타 쥰안의 문하에 들어가게 되었다.

유학자의 길에 들어서다

1685년 18살이 되어 호슈는 에도로 나가 쥰안에게 배우기 시작하였다. 쥰안의 문하로 입문하게 된 것은 교토에서 알게 된 쥰안의 제자 야나가와 신타쿠의 추천 때문이었다. 스승인 기노시타 쥰안은 교토 출신으로 조선통신사와 시문을 주고받기도 하였던 주자학자였다. 그러나 주자학만을 고집한 것은 아니었으며, 스승의 스승인 후지와라 세이카 이래의 학풍을 이어 양명학도 존중하였다고 한다.

기노시타 쥰안은 1682년 쇼군 도쿠가와 쓰나요시의 부름으로 막부의 관리가 되었고, 공부방 ‘치숙()’을 열어 후학 양성에 힘썼다. 이름난 제자로는 호슈를 포함하여 아라이 하쿠세키무로 규소, 사카키바라 고슈, 기온 난카이 등이 있는데 이들을 목문오선생()이라 한다. 그중에서도 하쿠세키, 규소, 호슈는 ‘목문삼걸’로 일컬어진다. 호슈는 특히 후학의 영수()라고 칭해질 만큼 뛰어나 주위의 인정을 받았다. 이러한 가운데 그의 학문에 대한 자세와 자질을 눈여겨 본 기노시타 쥰안은, 쓰시마의 번주였던 소 요시자네가 유학자를 찾는다는 이야기를 듣고 호슈를 추천했다. 이것이 1689년 호슈의 나이 22살 때의 일이다.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3352915&cid=58180&categoryId=58321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6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59 [일본] [일본서기]진사왕의 죽음과 목만치의 전횡 (1) 호랭이해 07-21 2134
558 [일본] [일본서기]백제의 가야 정벌 (1) 호랭이해 07-20 2879
557 [일본] 일본서기 내용을 올려보려고 합니다 (1) 호랭이해 07-20 1604
556 [일본] 풍신수길이 세금을 적게 거둬들였나요? (3) 아스카라스 07-11 1372
555 [일본] 타사이트에서 일뽕놈이랑 키배뜨다가 그 인간이 근… (29) 반인간 07-09 2593
554 [일본] 메이지 유신의 유람 '야마구치현 하기시'-한… 히스토리2 06-05 1114
553 [일본] 쇼군의 교토치소 니조(二條)성 히스토리2 06-05 916
552 [일본] 메이지 유신의 터전 '교토고쇼'(천황의 옛 궁… 히스토리2 06-05 1023
551 [일본] 임팔작전과 찬드라 보스 그리고 도조 히데키 (1) 히스토리2 05-20 1280
550 [일본] 임팔작전의 무다구치 중장의 명언 (4) 히스토리2 05-20 1750
549 [일본] 임팔작전과 '무다구치 렌야' 중장 (2) 히스토리2 05-20 1657
548 [일본] 군함도에 대해 역사왜곡이라는 일본의 영상이 떴습… (2) Attender 05-08 889
547 [일본] 후세 다쓰지..(박열의 변호사) 히스토리2 05-07 1107
546 [일본] 괴뢰 정부와 완장 효과 - 푸이 내세운 만주국 건설은 … (1) 히스토리2 05-03 1202
545 [일본] 사이토 바루 고분군 신무동정기의 출발점? or 식민사… (2) 풍림화산투 05-02 1091
544 [일본] 헤이안 시대 후지와라 가문의 비밀 히스토리2 04-25 1918
543 [일본] 정한론에 대한 간략한 정리 히스토리2 04-21 1619
542 [일본] 일본의 천황제 2 (1) 히스토리2 04-21 964
541 [일본] 일본의 천황제 1 히스토리2 04-21 1013
540 [일본] 일본역사책에서 가르쳐 주지 않는 일본의 역사 history2 04-15 998
539 [일본] 『양직공도』에 묘사된 왜국 사신의 복식에 대하여 history2 04-11 1417
538 [일본] 벛꽃...바람...그리고 신선조 (1) history2 04-03 1051
537 [일본] 도쿄 전범 재판에서 일본 전범을 A급 전범을 두둔한 … (1) history2 04-03 1534
536 [일본] 야스쿠니 신사에 대한 기초정보와 개인적인 생각 정… history2 04-03 812
535 [일본] 야스쿠니 신사에 대한 기초정보와 개인적인 생각 정… history2 04-03 710
534 [일본] 731부대의 진실(3) (1) history2 04-02 932
533 [일본] 731부대의 진실(2) (1) history2 04-02 112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