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1-13 19:54
[한국사] 민족주의자가 본 민족주의에 대한 담론
 글쓴이 : profe
조회 : 772  

동아게를 즐겨 보는 편인데 갑자기 왠 민족주의가 담론에 오르네요?

흥미있게 보는데

참 가지가지들 합니다  ^^


왠 민족주의에 갑자기 이승만, 박정희, 전두환 독재자는 왜 나오고

그 세분이 독재잔가요?

전 역사적으로 20세기 대한민국의 굴기를 이끈 세분이라고 생각하는데요.

 저 분들 때문에 오늘 날 여러분들이 민족주의 어쩌구 하는

담론도 즐길 수 있는 것이지

 저 세분 아니라면 아마 지금쯤

상상도 하기 싫은

그런 형편들이겠죠.


저 세분 때문에 지금 헬헬 거리면서 배부른 푸념들 하고 빙신짓을 할 여유라도

생긴거겠죠.


아닌가요?  ^^


 개인적으로 한국은 다문화가 맞지 않습니다.

전 특히 우파 민족주의를 표방하면서 사는 사람으로서

우리가 흔히 조선족이라고 부르는 사람들 전부 추방해서

자기들 고향에 가 살게 해야 한다고 봅니다.


왜냐하면 그 만주 동북지방이 사실 1948년 구쏘련이 북한에

준 이른바 간도지방이었죠.

문서도 있습니다.

만약 중공이 대륙을 장악하지 않았다면 지금쯤 만주는 북한여오가 되어있었을 수도

있습니다.

그런데 대륙이 공산화되고 북괴의 그 희대의 빙신 김일성이라는 새끼가

무슨 남북통일  전쟁을 꿈꾸면서

침공을 하고 삼개월만에 밀려서 도망가면서

모택동에게 도움을 청하다보니

중공군이 바로 그 간도지방을 먹어버린 것이죠.


역사는 정확히 사실을 알고 거기에 판단을 해야 합니다.

6.25에 침공한 북괴군의 병력 대부분이

국공내전에 참가했던 조선족 사단입니다. 거의 이십만이죠.


그 사단이 간도를 지키고 중공군을 막아야ㅑ 하는데

김일성 이 개 새 끼가

민족동란을 일으키면서 낙동강까지 밀고 오면서

다 날려 버립니다.


 여러분들의 이 애국적 민족주의자들의 아마 대부분이 그렇겠지만

그 고민의 원인은 여기에 있는 겁니다.


그 나라를 추스린 것이 바로 위 이승만  박정희  특히 전두환이죠.

여러분들이 이 분들을 독재자라고 인식하는 것은 바로 저 빙-신 북괴의

수십년에 걸친 조작과 학원 장악의 결과입니다.


대한민국의 모든 문제는 북괴가 있습니다. 왜냐구요?

이천만의 인구와 나라의 북부 반쪽 그리고 당시 공산주의 국가의

지원을 받는 그리고 밥먹고 오직 남한을 흔드는 일만 궁리한

그러다가 저 빙-신이 된 나라라고 볼 수도 없는

한민족의 수치이며  같은 코리아란 단어를 쓰는 것 조차 부끄러운

저-

ㅎㅎㅎㅎ


정신들 차려야 합니다..

얼마나 못낫으면 다 뻔히 알면서 지금 청와대에 주사파들이 들어앉게 만드나요?


전 보수 우파라고 싸잡아 비난 받는 건 아니라고 봐요

대한민국에 보수는 있지만 우파는 없지요.

우파란 민족주의 애국세력입니다.

바로 위의 저 세분이 그들의 지도자였구요.


그걸 독재자니 뭐니 학원을 좌경화 시킨 그 빙-신들의

교육에 머리들이 썩어서

사실 보수?  그게 좌파랑 뭔 차이가 있는지도 모르겠어요.

말 그대로 그냥 수구꼴통 보수 좌파 뭐 이런 표현이 더 맞지 않나요?

좌파는 수구죠. 이미 역사 저편으로 사라진 좌파이념을 아직도 신주단지 모시듯이

모시고 결국 이제 대한민국이 사회주의 국가로 변신하게 생겼습니다 ^^

이런 개 망신이 있나요?

대한민국엔 우파가 없습니다.

북괴가 성공한 것이죠.


보수 우파?

전부 좌좀 세뇌된 시저앚ㅂ배들이죠.

자한당 더민 국민 뭐 차이가 있나요?


전부 나랏 돈 빨대 빨고 민족이 어쩌구는 아예 관심도 없는 자들입니다.


이런 짓 하다가 왜놈들에게 식민지 되고 아직까지 징징거리고 있는 거죠.


정신들 차립시다.

가생이의 우파들이여

힘을 모읍시다.


이상 다 아는 우꼴 민족주의자의 푸념이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유키 18-01-13 22:38
   
뜬금없는 실없는 소리에 빵터지네
이승만 이 개시키가 민족반역자 친일파를 청산안하고 중용해서 그 폐해가 여기 동아게까지 영향이 큰데 뭐어?
쿠테타로 집권한 박정희나 전두환은  말할 것도 없는 흑역사고
글구 수구가 좌파? 어이가 없네 진짜 ㅋㅋ 하여간 503 뽑은 수준하곤 나라 말아먹고도 정신못차렸네~
길로이 18-01-13 23:04
   
이승만 박정희 전두환이 독재자가 아니라는데서부터 "이건 시작부터 틀렸군" 했더니 아니나 다를까
또 북한 탓만 하고 책임자가 책임 안 지는 전형적인 해처먹고 나몰라라 하는 부패정권 옹호론에
어김없이 등장하는 이놈도 저놈도 다 더러운 놈이라면서 그나마 나은 겨 뭍은 놈들한테 똥물 튀기기식 양비론
차라리 급식체 쓰는 알바들은 "요즘 애들은 교육을 안 받나?" 생각했는데, 이렇게 농담기도 없이 이런 글을 써대니 뭐
웅구리 18-01-14 01:31
   
논리가 인조의 삼전도굴욕을 만든 상황과 아주유사하네요. 주제파악못하고 죄다 오랑캐취급하다 그리된건 아시죠? 그리고 공부좀 하세요. 나랏님 덕이 높아 풍년드는 세상으로 알고 계신듯한데 사회생활 조금해보면 다 허상이라는 생각하실겁니다. 이재용이 없어도 삼성은 잘나가는거는 아시죠? 중국이 발전한게 모택동과 등소평 강택민 후진타오 시진핑 때문이라 생각하시나요? 유튜브에 프레이저 보고서 한번보시고요. 님은 운좋게 한국에 태어나신거 같은데 편가를만큼 자격은 있으신지도 생각해보시고요. 한편으로는 조상이 여진족인데 족보사서 여기 사실수도 있는거고요. 아마도 무식하다는 소리 많이 들으실 팔자일듯
 
 
Total 18,6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0869
1390 [한국사] 한국의 근대 건축물(지방) (2) 히스토리2 05-15 815
1389 [세계사] 테라(산토리니) 화산 폭발 - 기원전 1628년 옐로우황 06-12 814
1388 [기타] 일제, 3·1 운동 이후 조선 여학생들 성폭행 사실 문서… (1) jungjisa 06-22 814
1387 [한국사] 바른 역사관도 중요하지만,저는 현실이 더 중요하다… (4) 성물세라핌 10-24 814
1386 [한국사] 2) 환단고기에서 밝혀주는 역사 스리랑 02-18 814
1385 [기타] 방(方), 사방(四方)에 대한 의미 (발해, 고구려의 땅 … (3) 신수무량 02-21 814
1384 [한국사] 인하대 복기대팀의 고려국경에 대한 신문기사 (아 기… (1) history2 04-15 814
1383 [일본] 천황의 나라 일본 2부 사쿠라로 지다 BTSv 02-12 814
1382 [한국사] 한국인들의 역사왜곡 핑골 08-23 813
1381 [세계사] [펌]우리가 고대사에 대해서 아무것도 모른다는 증거… 소유자™ 01-19 813
1380 [한국사] 이참에 학계 요구대로 사상검증 제대로 해야 될듯 (11) 목련존자 06-07 812
1379 [한국사] 역사 연구 과제 (5) 감방친구 11-23 812
1378 [기타] 오랫만에 잡설 나열 (1) 관심병자 01-13 812
1377 [한국사] 광개토 대왕비 전문해석(4) history2 03-21 812
1376 [한국사] 식빠, 토왜들이 주장하는 낙랑군은 거짓 도수류 02-28 812
1375 [기타] 어떤 주장을 하려면 구체적으로 명확하게 이야기를 … (11) 개명사미 06-26 811
1374 [한국사] 만민공동회와 촛불집회 (2) 탄돌이 06-01 811
1373 [한국사] 만주원류고에 대해서 왈가왈부하는 분들께 질문드립… 감방친구 07-14 811
1372 [기타] 표음/표의라는 카피짝퉁어를 쓰면 안 되는 이유 (23) 탄돌2 11-29 811
1371 [기타] 발해만 제해권 장악한 백제 북연(國勢) 흡수한 고구… 관심병자 06-12 810
1370 [한국사] 열정과 냉철의 시대를 살다간 서재필, 혹은 필립 제… 히스토리2 05-19 810
1369 [한국사] 가야나 부여왕의 칭호에 대해아시는분 계신가요? (2) 대한국 05-31 810
1368 [한국사] 역사와 한의 땅! 강화도 히스토리2 06-04 810
1367 [한국사] 개인적으로 고구려의 열도진출이 왜 환빠라는건지 … (11) 남북통일 02-23 809
1366 [한국사] 동방의 최강국 고구려 2(편)!!! 고구려후예 02-08 809
1365 [한국사] 일반인 입장에서 한사군 위치 양측 주장에 대한 감상 (17) 상식3 06-11 809
1364 [중국] 거란의 이중통치 체제에 대한 간략한 소고 (2) 히스토리2 04-29 808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