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06-04 01:14
[중국] 中 바랴그호 시험운항 임박
 글쓴이 : 소악녀
조회 : 3,672  

긴장의 서태평양… 中 바랴그호 시험운항 임박

 

 

 

바랴그호 가상도

중국 최초의 항공모함 바랴그호 (Varyag.중국명 스랑:대만을 정복한 청나라 수군장수 이름)의 진수일이 한층 가까워졌다는 관측이 제기됐다. 시점은 7월 1일이다. 이날은 중국 공산당 창당 90주년 기념일로 바랴그호를 훈련·기술 시험용으로 취역시킬 계획이다.

중국 언론들은 3일(한국시간) 랴오닝(遼寧)성 다롄(大連) 조선소에서 포착된 2일 촬영한 바랴그호의 사진을 게재했다. 바랴그호에는 각종 근거리 방어무기계통 및 레이더 등 첨단 전자설비가 장착되고 있다. 또, 항모 좌우에 대공방어체계인 FL-3000N과 근거리 대공포가 2대씩 모두 8대나 장착됐다고 보도했다. 야간에도 작업이 계속되는 있는 모습으로 보아 작업이 막바지에 이르렀음을 짐작게 했다.

중국은 그동안 항공모함을 곧 갖게 된다는 외신 보도에 침묵해오다 관영 신화통신을 통해 지난 4월 처음으로 시인했었다.

바랴그호는 옛 소련에서 독립한 우크라이나가 70% 미완성 상태로 보유하던 고철 항공모함을 해상 호텔로 개조해 쓰겠다며 1998년 2000만 달러에 구입했다. 이후 용도를 슬그머니 항공모함으로 되돌렸다.

바랴그호는 67,000t급으로, 갑판 길이가 302m에 최대 속력은 29노트다. 1,960명의 승무원이 승선하고 전투기 등 비행기 52대를 탑재할 수 있다. 원자로를 탑재한 미 해군 항모와 달리 바랴그호는 일반 선박처럼 디젤엔진과 발전기를 탑재하고 있다.

중국이 이 배를 완성하는 데 13년이란 긴 시간이 걸린 이유는 엔진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중국은 엔진이 없는 상태에서 이 배를 구입했다. 군사 전문가들은 군함 엔진의 제작 기술이 떨어지는 중국이 관련 기술 습득과 기술적 시간이 필요했기 때문으로 보고있다.

 

 

 

http://pic.joinsmsn.com/article/html/601/5591601.html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1234 11-06-04 01:32
   
근데 왜 두려움이나 충격이 느껴지기 보단
웃음이 나오는 걸까?
무살 11-06-04 01:38
   
얼핏보고 비아그라호인줄 알았네
2 11-06-04 14:07
   
항모가 별로뽀대가안나... 촌스러
ㅉㅉ 11-06-04 14:35
   
중국은 미국과 동등한 핵항모를 지금 개발하고 있습니다
     
무세띠 11-06-04 15:10
   
하지만 핵항모를 2050년에 개발완료해서 만들고있을때

미군은 본격 우주항모를 운용하기 시작하는데........
          
띵하오쭝궈 11-06-04 18:44
   
쭝궈가 핵항모를 진수한 다음날 선진국 국민들은 쭝궈가 오염시켜 더 이상 살 수 없는 지구를 버리고, 미국의 우주항모를 타고 화성에 건설해 놓은 우주식민지로 이주하기 시작하는데...
칼빈 11-06-04 20:57
   
바라야그의 중국 명칭인 스랑이 중국의 뒤틀린 역사정책을 대변하고 있네요. 한족의 마지막 영웅이던 정성공이 대만섬을 기반으로 유일무이하게 이민족 왕조인 청나라에 대항했는데 그들 정성공세력을 토벌한 청나라 장수를 자국군함에 등재 시켜버린것은

한족의 마지막 영웅이던 정성공은 대역죄인인 되는것이고 그를 진압하고 한족 자신들을 노예화하며 억압했던 적장인 스랑은 한족의 영웅이 되는 꼴입니다.

우리식으로 말하면 이토히로부미가 한국역사의 영웅이고 안중근의사가 대역 죄인 매국노가 되는 꼴이죠.

중국은 역사의식이 희박한 수준이 아니라 아예 죽어버렸네요.
불과 200년 역사를 지닌 미국에 왜 그렇게 자국의 역사에 광적으로 집착하는지는 다 그만한 이유가 있는것이라 생각합니다.
오카포 11-06-05 00:27
   
저거 기본은 쿠츠네초프 항모와 같은 물건 아닙니까?
충분히 경계해야 해요. 소형 항모도 아닌 중형 항모입니다. 전투기 30대는 올라가는 물건..
 
 
Total 18,6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0961
1472 민족주의, 왜 실재(實在)적 개념일까요? (13) 휘투라 총… 06-15 2934
1471 연변족은 역사교육 제대로 하고 있는지 모르겠습니… (5) ㅇㅇ 06-15 2835
1470 [북한] 北나진항 2호부두 스위스에 임대 (7) 곰곰이 06-15 3465
1469 [기타] 지하자원대박인 7광구를 일본에 뺏길지도 모른다네… (10) R.A.B 06-14 4377
1468 연변족? ㅋㅋㅋ 아버지를 아버지라 부르지 못하고..… (10) ㅋㅋ 06-14 3169
1467 [북한] 회항 北선박에 미얀마行 미사일 적재 추정 (2) 곰곰이 06-14 3477
1466 한국인 백인설은 (27) 한국인백인… 06-14 7136
1465 일본은 진심으로 미친 나라라고 생각한다 (8) cc 06-14 3882
1464 중국이 붕괴, 분열될 수 밖에 없는 이유 (10) 휘투라 총… 06-14 6535
1463 [중국] 중국 자동차 업계 전기차에 올인 (19) 곰곰이 06-14 5037
1462 일본의 미래. (7) 바람꽃 06-14 3837
1461 일본방송에 한류외곡 기사가 나오는 원인. (4) 바람꽃 06-14 3571
1460 [중국] 6·25 남침 선봉은 조선족 부대(모택동의 팔로군) (18) 봉달이 06-13 7013
1459 근대 서양인이 본 한국인의 모습 (3) ee 06-13 4116
1458 [중국] 한류를 시기하는 일본 중국 대만 (11) 피지컬러링 06-13 5212
1457 [대만] 대만을 생각하면 (8) 가생가생 06-13 4175
1456 [기타] 무기商 위장 본지기자 체험르포 블라디보스토크­부… (2) 무명씨9 06-13 8965
1455 [베트남] 베트남 “사격훈련 계획”… 남중국해 무력충돌 우… (8) R.A.B 06-13 3595
1454 [중국] 中경제 하반기 급랭, ‘8% 성장 유지 대책’ 마련해야 (9) ㅉㅉ 06-12 3206
1453 [중국] 중국 하이얼, 32인치 LED TV도 하이마트 뚫었다 (6) 소악녀 06-12 6859
1452 [중국] [펌] 조선족 관련 칼럼2 (9) aaa 06-12 4539
1451 [중국] [펌] 조선족 관련 칼럼1 (10) aaa 06-12 4522
1450 [기타] 미국놈 밉지말고 소련놈에게속지 말고 왜놈일어서면… (11) 피지컬러링 06-11 4893
1449 [기타] K-pop ‘환상의 佛쇼”···파리 홀리다 (4) 06-10 4876
1448 몰락하는 일본을 보며.. (19) 바람꽃 06-10 5494
1447 [기타] 중국의 성장이 가져다 준 대만의 기회와 운명 (6) 06-10 4166
1446 [필리핀] 코피노 한국인들 한번정도 생각해주시길 (17) 피지컬러링 06-10 5255
 <  631  632  633  634  635  636  637  638  639  6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