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10-27 18:49
[한국사] 산해경에 나오는 삼한(한안)의 위치
 글쓴이 : 도배시러
조회 : 878  

■ 산해경, 해내동경

琅邪臺在渤海閒,琅邪之東。其北有山。一曰在海閒。
都州在海中。一曰鬱州。
韓鴈在海中,都州南。
始鳩在海中,韓鴈南。
낭사대는 발해의 틈에 있다. 낭사의 동쪽, 그 북쪽에는 산이 있는데, "해한"에 있다고 한다.
도주는 바다 중에 있는데, 울주라고도 한다.
한안은 바다중에 있는데, 도주의 남쪽에 있다.
시구는 바다중에 있는데, 한안의 남쪽에 있다. (제주도 ?)

[주석]
韓鴈 한안 - 郝懿行云:「韓鴈蓋三韓古國名。韓有三種,見魏志東夷傳。」
魏志東夷傳云:「韓有三種,一曰馬韓,二曰辰韓,三曰弁辰。」
학의행(청나라)이 이르기를 "한안"은 삼한의 옛 명칭이다. 위지동이전에 삼한은 3종이 있다더라.
위지동이전에 이르기를 한국은 3종이 있는데, 마한, 진한, 변한 이다.


■ 위지동이전, 마한
又有州胡 在馬韓之西海中 大島上, 其人差短小, 言語不與韓同.
또 "주호"가 마한의 서해 대도에 있는데, 사람들은 작고, 언어는 삼한과 다르다.


일전에 주호(州胡)의 위치를 "대만"으로 추정 했었는데, 
산해경을 보니 주호=도주 가 아닌가 합니다. 산동반도~요동반도의 섬.

나중에 백제가 이 지역의 섬을 지배하고 석성을 쌓고 성읍을 둡니다. - 사마천의 사기 夏본기, 도이 주석문

正義括地志(당나라):「百濟國 西南 渤海中 有大島 十五所皆邑落有人居屬百濟.

.
20171027_184146.jpg
.
.
[ 발해 남쪽의 섬 과  석성 유적 ]
20171013_123729.jpg

20171013_123707.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17-10-27 20:38
   
제가 해당 분야를 잘 모르니
댓글 달기도 뭐하네요

그런데 제가 보기에는 너무 확대하시는 게 아닌가 하는 염려가 됩니다

아무튼 흥미로운 바이니 건투를 빕니다
     
도배시러 17-10-27 20:56
   
백제의 영토만 확인하시면 되는거죠.
 
 
Total 18,99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21356
2008 [한국사] 조선과 중국의 관계 yogensh 06-11 1009
2007 [한국사] 고고학계, "갱단=사기"라는 결론에 도달하다!! (8) 징기스 11-05 1009
2006 [한국사] 고구려의 평양, 대륙에 있었나 -시사in 기사 히스토리2 05-17 1009
2005 [기타] 역사에 만약은 없는데 정말 이러면 어찌 되었을까요? (4) 아돌프 05-15 1009
2004 [한국사] 풍향이 바뀐 걸 눈치챈 경향신문의 잽싼 태세 변환 (1) 징기스 06-13 1008
2003 [한국사] 고고학 분야에 관심을 가져보세요 (2) 감방친구 09-30 1008
2002 [한국사] 당의 백제정벌의 이유2(윤충의 월주진출) (6) history2 03-02 1007
2001 [기타] 변발 잡생각 (3) 관심병자 04-01 1007
2000 [한국사] 소소한 역사 탐방(건축왕 정세권, 북촌한옥마을의 설… 히스토리2 04-16 1007
1999 [북한] (일제강점기)때 남과북의 독립투쟁을 알았을때.!! 돌통 12-02 1007
1998 [기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환빠식민빠 01-03 1006
1997 [기타] 쩝... 제가 바란 대답은 AN/TRY-2의 Forword Mode랑 Terminal Mo… (5) 뽕가네 07-12 1006
1996 [기타] 북제(北齊, 550년 ~ 577년) 관심병자 07-31 1006
1995 [한국사] 조선시대의 미투 운동 shrekandy 03-09 1006
1994 [중국] 당의 경제외교 1 history2 04-06 1006
1993 [한국사] 왜 개신교인이 개신교계의 친일행적을 비난하나? 꼬꼼둥 03-24 1005
1992 [북한] 왜 우리는 아직도 냉전시대를 못 벗어나는가....... (2) 코스모르 06-28 1005
1991 [한국사] 진한은 삼한의 적통 (허접한 글) (13) 꼬마러브 07-28 1005
1990 [세계사] 고대엔 국경선 개념이 희박했습니다. (8) 딸기파이 04-16 1005
1989 [북한] (제 1편) 대한제국의 일본육사 출신 김경천 (김현충=… 돌통 08-15 1005
1988 [중국] 욕심많은 중국을 풍자하는 밈 mymiky 02-06 1005
1987 [한국사] (춘추전국시대) 연나라에 대해서 질문드립니다. (9) 흑요석 06-13 1004
1986 [한국사] 그렇다면 한사군의 위치는 어디인가? (3) 감방친구 06-15 1004
1985 [기타] 그리스신화 아테나와 이집트신화 네이트 (1) 옐로우황 06-22 1004
1984 [한국사] 『한국일보』 조태성? 조선총독부 기레기? (1) 마누시아 07-05 1004
1983 [한국사] 역사 팔아먹는 갱단에 해마다 1,000억 지원??? (9) 징기스 10-26 1004
1982 [기타] 일연 스님이 찾은 마한 이래 우리 역사 관심병자 11-08 1004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