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10-26 23:19
[한국사] 요즘 갱단 물타기 수법이 바뀌었군요
 글쓴이 : 징기스
조회 : 702  



재야 주장 소개하는 글 올라와서 조회수 높아지면

슬그머니 몇 놈이 맥락 끊는 개떡같은 글 올려 놓고 물타기....

요 밑에도 한 놈 보이네요 ㅋㅋㅋ


제가 예전부터 그 아이디 쭈욱 에의주시하고 있는데

갱단 따까리들이 그 아이디만 뜨면 바로 몰아주기 하는 거 같습니다

전혀 조회수 높을 이유가 없는 개떡 글이 수시로 1,000을 넘기는 요상한 현상 ㅉㅉㅉㅉ


하여간 못된 쪽으로만 대가리가 돌아가는 듯 ㅎㄷㄷ

금사 찬양하다가 날 바뀌면 태세 전환 하는 인간도 있다면서요?

전형적인 맥락 끊고 물타기 수법이네요.

그 빽에 갱단 사기꾼들이 있다는 데에 1원 겁니다 ㅇㅇ


한 가지 분명한 것은...

참 가면 갈수록 찌질해져 간다는 거 ....

누구긴 누구야 너희 갱단 식민사학 사기꾼들이지 ㅉㅉㅉㅉ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인류제국 17-10-26 23:50
   
웃긴게요 위에 제가쓴 글에 이납이 세운 제나라 치청국이 당나라 제후국 이라서 한국사가 아니라고 써놓아더군요

그렇게 따지면 신라 조선은 당나라 명나라 제후로 자처했으니 우리역사가 아니겠네요



그리고 이납이 세운 제나라는 엄연히 독립국가였고 고구려 유민이 건국한후 당나라를 집어 삼키려다

운이 안따라줘서 망했죠


당나라가 제나라를 멸망시켰을때  문화 풍습 언어가 당나라하고는 전혀달라서 놀랬다고 했죠
     
성물세라핌 17-10-26 23:54
   
제가 답글 달았는데 잘 보셨으면 합니다;;

누가 단순 제후국이라서 한국사가 아니라고 하나요?

혈통을 보자는거지요;;

당시 동아시아 국제관례성 조공,책봉은 형식적관례였습니다.

제후국을 자처한것은 속국을 자처한게 아니라. 다분히 형식적이였죠.

이정기의 제나라. 왜 한국사가 아니다 라고 한다면

이정기는 고구려계승의지가 없고,단순히 유민출신에다

그냥 자기가 왕한번 해보자 하려고 하는 심보에 제나라를 세운게 아닐까싶습니다.
          
도배시러 17-10-26 23:56
   
고구려 계승 의지가 없다는 것을 증명한다면 ?
          
인류제국 17-10-27 00:01
   
무조건 고구려를 계승했다고 우리역사가 되는게 아니라

지배층을 잘봐야지요

발해가 우리역사인 이유도 지배층이 우리민족이고

피지배층이 말갈족이어서 한국역사인거고


금나라 청나라 지배층이 여진족 만주족 피지배틍 한족등

한국이랑은 아무 관련이 없음


이납이 세운 제나라가 한국사에 가까운 이유도 지배층 대다수가 고구려 유민이어서 그런거고


그리고 제나라는 고구려 계승국도 당나라 지방정권도 아니였습니다 그냥 자신들만의 독립국가입니다


제나라가 망하고 당나라 관리들이 들어와서 보니 제나라 영역은 사람들의 풍속이며 명절들..생활모습등이 당나라와는 완전히 달랐다고 하죠
               
성물세라핌 17-10-27 00:02
   
그렇다한다면 제가 이정기 제나라관련 건에 대해서는 좀더 구체적으로 공부를 해봐야겠군요.

원래부터 알고있엇지만 세세히 알지를 못했었거든요.

이정기의 제나라. 독립왕국. 흥미롭네요.
                    
인류제국 17-10-27 00:15
   
만약에 어느 국가가 고구려를 계승했다고 무조건 우리역사라고 볼수 없습니다

중요한건 지배층이죠


거란족이 세운 요나라도 고려한테 자기네들은 고구려 계승국이라고 한적도 있습니다


그럼 요나라는 한국사가 될까요? 정답은 X 입니다


그이유는 지배층이 다른민족이기 때문입니다


또 요나라의 경우 자신들의 영토 정당성을 내세우기위해 한 말에 불과합니다
                         
성물세라핌 17-10-27 00:18
   
네. 지배층이 중요한것이지요.

금나라가 한국사가 될수없는이유가

지배층이 완안부여진족(생여진)이기 때문이죠.

지배층이 여진족이니 아무리 여진족들이 김함보,김함보 떠들어대도 금나라,청나라는 만주의 역사일뿐.

님이 하신 말씀이 옳으신겁니다.

고구려,발해가 한국사인이유- 지배층이 예맥(부여족)이다.

금나라,청나라가 만주역사인 이유-지배층이 여진족들이다.
                         
꼬마러브 17-10-27 09:17
   
예맥족이 말갈족입니다. 한자 표기만 다를뿐 본래 같은 말입니다.
감방친구 17-10-26 23:53
   
저도 여러 역사관련 커뮤니티를 지켜보면서 저런 수법 정말 많이 접했습니다

ㅡ 처음에는 예의 바른 척, 잘 모르는 척 하며 등장
ㅡ 다른 사람 글 내용을 살짝 왜곡
ㅡ 그게 아니라고 차근차근 설명해줘도 한쪽으로 몰아가기
ㅡ 수시로 말 바꾸기, 발뺌하기
ㅡ 180도 태도 돌변
ㅡ 어디선가 같은 편 등장
ㅡ 자기는 견해가 다를뿐이라며 선의의 피해자인냥 행세

저 사람 댓글이랑 본 글 싹 바꿨어요
제 글에 달았던 댓글, 다른 데 달았던 댓글도 싹 바꿨습니다
     
Windrider 17-10-27 22:05
   
보충하자면 다중아이디와 슬그머니 뉴라이트 역사관 주입도 있습니다.
 
 
Total 18,5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6351
1148 [한국사] 역사만화 바람따라 물따라 <유자광 편> 설민석 05-24 728
1147 [한국사] 역사전쟁, 금지된 장난. 일제 낙랑군 유물조작 (2) 마그리트 06-15 728
1146 [기타] 밑에 한국 검술 글과 댓글을 보고 느낀 게 (4) 샤를마뉴 06-22 728
1145 [한국사] 고려 서북계에 대해 반응이 없으니 이상하군요 (4) 감방친구 11-09 728
1144 [기타] 병자호란 전투들(2) 관심병자 05-28 728
1143 [한국사] 개인 소장품 정리 (2) 히스토리2 05-04 727
1142 [한국사] 강단놈들이 얼마나 사기를 잘 치는지 알수 있는 사건 (3) 징기스 06-13 727
1141 [한국사] 패수(浿水)의 위치에 대한 여러 학설소개 징기스 07-26 727
1140 [한국사] 열국-삼국시대가 우리에게 주는 교훈 (2) 꼬마러브 11-06 727
1139 [한국사] 고대사 연구자들이 우선 염두에 두어야 할 상식 몇 … 독산 06-03 727
1138 [기타] 회고 (1) 위구르 09-17 727
1137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6) mymiky 06-30 727
1136 [한국사] 저 사람은 빡대가리 경계선지능이하인지 모르겠는데 (38) 연개소문킹 02-23 726
1135 [한국사] 이유립 문정창 다 친일파였음 (20) 고이왕 06-09 726
1134 [한국사] 고구려 기년법(펌) 고이왕 12-14 726
1133 [한국사] 고구려는 요동의 동쪽 천리에 있다. 그리고 변형 표… (6) 도배시러 02-19 726
1132 [한국사] 우리가 일제가 채워놓은 족쇄를 벗어나지 못하는 이… 스리랑 06-07 725
1131 [한국사] 만주원류고에 대해서 왈가왈부하는 분들께 질문드립… 감방친구 07-14 725
1130 [한국사] 강동 6주에 대해 궁금한 게 있는데요 (11) 화톳불 11-04 724
1129 [한국사] 고대사 지명 혼동의 사유 (3) 감방친구 11-08 724
1128 [한국사] 조선의 근대화 역량은 충분했습니다 (6) 국산아몬드 03-01 724
1127 [기타] 동아게 관리자는 활동 안 하십니까? (7) 감방친구 02-18 723
1126 [세계사] 미국의 국력 변화 역사 (5) 고이왕 04-15 723
1125 [기타] [동아플래시100]탕! 일본 육군대장 다나카 저격한 한… ssak 09-30 723
1124 [한국사] 부여 철가면이 얼굴을 막아주는 투구 역할이라면..... (3) 고이왕 06-05 722
1123 [한국사] 臣離兒不例에서 신리(臣離)는 임나(任那)인가? (3) 보리스진 07-20 722
1122 [한국사] 강단 독재의 둑이 무너지다 (3) 징기스 06-11 721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