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9-14 14:14
[한국사] 백제는 왜와 교류했나?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1,395  

http://imgnews.naver.net/image/081/2016/12/30/SSI_20161229182848_99_20161230033941.jpg?type=w430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sid1=001&oid=081&aid=0002786545


ㅡㅡㅡㅡㅡㅡㅡ
금동관은 일본 왕족이 머리에 쓰던 것으로 나라현 후지노키 고분에서 출토됐다. 실제 유물과 똑같은 높이 35㎝, 둘레 52㎝ 크기로 동판에 금도금을 했다. 국내 연구진의 자문과 일본 현지 실측 이후 아말감 도금 등 전통 기술로 복원한 것에 의미가 있다. 6세기 중·후반 무덤으로 보이는 후지노키 고분은 백제 고유의 무덤 양식인 횡혈식 석실분(굴식 돌방 무덤)으로 공주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백제 유물과 모양이나 장식이 비슷한 금동관, 금동신발 등이 출토돼 백제문화의 영향을 크게 받은 것으로 관심을 끌었다.

김경환 소장은 “내년 상반기 중 상설전시실에서 이 금동관을 일반에 공개하겠다”며 “후지노키 금동관 복원은 일본에 전파한 백제기술문화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는 것으로 앞으로 중국과 일본 등 해외 백제유물 복원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ㅡㅡㅡㅡㅡㅡㅡㅡ

일본땅에서
ㅡ 지배자 관모도 백제 것
ㅡ 허리띠도 백제 것
ㅡ 복식도 백제 것
ㅡ 무덤 양식도 백제 것

이런데 단순히
ㅡ 영향을 줬다
ㅡ 교류했다
ㅡ 기술을 전파했다

라고 서술하는 게 납득이 가십니까?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설설설설설 17-09-14 15:06
 
후지노키는 처음알았네요.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794778&cid=49332&categoryId=49332
- 에다후나야마고분 -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2&aid=0000123266
백제 중앙관리에서 제작 후 지방관리들에게 하사하던 백제식 금동관도 열도에서 그대로 출토됬죠.


개인적으로 백제와 왜의 관계는 처음에는 확실히 상,하의 관계로 구분되어 있었지만
백제의 지속되는 전란으로 인해 백제말미에는 수평적인 관계로 변모되어 갔다고 생각됩니다.
똥개 17-09-14 15:09
 
어차피 백제 왕족이 지금도 일본 천왕이죠~
도배시러 17-09-14 17:07
 
백제 왕조가 이주했다고 보는게 맞는거죠.
     
감방친구 17-09-14 20:42
 
이런 말은 아주 위험하고 무책임한 언사입니다
그러면 일본이 백제의 계승국이라는 말입니까?
그렇지 않아도 일본놈들이 백제는 한국과 무관하다며 지랄뻐대는 상황인데

그러면 백제는 중국 것도 되고 일본 것도 되는,
한국과 무관한 것이 되는 꼴이 아닙니까

저런 유적ㆍ유물이 출토되는 것은
왜땅이 백제의 식민지거나 해외영토내지 분국이었다는 증거가 되는 것 아닙니까
          
도배시러 17-09-14 21:41
 
금관이나 왕릉이  분국의 상징이 될수있을가요 ?
     
drizzt0531 17-09-15 04:49
 
백제는 왕자들을 해외로 보내 개척하고 다스리게 하여 필리핀까지 (흑?국) 그 세력이 뻗어나가 있었다고 알고있습니다.  물론 왜국도 예외는 아니지요.
패닉호랭이 17-09-14 18:31
 
그저 멀티일뿐
꼬마러브 17-09-14 18:47
 
일본의 역사는 한반도계 국가 (특히 백제)의 분국에서 시작하지요.
진실게임 17-09-14 21:42
 
왕가의 입장에서 보면 그냥 한 집안이 바다 이쪽 저쪽을 다스리고 산 거죠.

누가 왕에 오르냐에 따라 이 쪽이 촌수가 높을 적도 있고 저 쪽이 높을 때도 있고
무슨 본국 분국 따질 일도 없고
이 쪽에서 요새 좀 쫄리니까 애들 보내줘라 하면 보냈다가 적응 안되고 난 돌아갈래 하면 또 다시 돌아가고 그런 식일 듯.
권선비 17-09-15 00:20
 
일본 정부는 자기 자랑스러워해야 할 고분을 비공개로 하죠.
모든 부장품이 백제 것인데, 사람은 일본사람이라고 하니 세계 역사학자들은 웃지요.
일본 왕 자신이 백제인 핏줄이라고 했는데..
도련님납쇼 17-09-15 14:52
 
일본은 천황뿐 아니라 정치인들도 백제계혈통 많다고 들었네요
 
 
Total 14,93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2208
14930 [한국사] 번역요청같은건 할수없으려나요 이강의가 흥미로워… 개념의경 00:01 14
14929 [다문화] 통계에 의하면 다문화 자녀 10명중 1명이 동성연애자 (2) 큰형 01-20 44
14928 [한국사] "중국 랴오닝서 신석기 훙산문화 유적 무더기 발견" (1) 월하정인 01-20 345
14927 [한국사] 신라는 나당연합까지 철강으로 버틴건가요? (4) 아스카라스 01-20 541
14926 [기타] 수학으로 푼 고지도…“고려, 고구려 영토까지 통치… (6) 인류제국 01-20 1099
14925 [기타] 고조선 연구에 도움되는 역사서 (2) 인류제국 01-20 316
14924 [한국사] 고구려어 = 일본어를 퍼뜨리는 일본 공작원(펌) (13) 고이왕 01-19 1713
14923 [기타] 오월국, 제나라 잡생각 (2) 관심병자 01-19 687
14922 [기타] 2015년 한국 ‘온돌 난방’ 세계문화유산 등재 추진 (5) Nightride 01-19 1673
14921 [한국사] 고령 고분군서 6세기 대가야 대외교류 짐작 ‘유물 … (4) BTSv 01-18 1499
14920 [기타] 반국가, 반민족을 지향하시는 분이 계시는데 (18) 여름비 01-17 896
14919 [한국사] 우리나라 가야 신라권 갑옷 사진 모음 (3) 고이왕 01-17 1794
14918 [다문화] 평택 국제대교 붕괴, 알고 보니 (10) 큰형 01-17 1639
14917 [기타] 고구려시대 생활모습 (1) 인류제국 01-17 1129
14916 [한국사] 백제의 코끼리는 어디서 왔을까? (1) 신수무량 01-17 1095
14915 [기타] 참 답답하네요 (35) 감방친구 01-17 666
14914 [한국사] 조선족, 고구려와 관련 없어”… 中 박물관, 버젓이 … (1) 고이왕 01-17 899
14913 [한국사] 신채호와 민족주의 (잡설) (28) 꼬마러브 01-17 531
14912 [북한] 북한 경제에 대해 (김병연 서울대 교수 인터뷰) (1) 끄와악ㄱ 01-16 689
14911 [한국사] 고구려 역사상 최악의 군주는 누구일까요? (7) 여름비 01-15 2537
14910 [다문화] 현장근로자가 전하는 건설현장 외국인노동자 상황 (14) 구르미그린 01-15 1756
14909 [기타] 고구려의 전성기때 군주 (10) 인류제국 01-15 1640
14908 [다문화] 현장 형편을 너무 모르는 글들이 있어서 몇자 적습니… (9) 견룡행수 01-15 1546
14907 [기타] 나무위키에서 (14) 인류제국 01-14 919
14906 [다문화] 외국인노동자, 일자리 정책의 가장 핵심을 짚은 칼럼 (20) 구르미그린 01-14 1911
14905 [다문화] 세계 여러 나라에서 다문화에 대한 반발이 생겨날지… (2) 송구리 01-14 776
14904 [한국사] 다문화 문제의 기원 (28) 감방친구 01-14 94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