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8-12 00:44
[한국사] 발해 중앙 군사조직
 글쓴이 : 인류제국
조회 : 1,070  

《신당서》 발해전에는 발해의 군사조직에 대해         '좌우맹분위(左右猛賁衛)·   좌우웅위(左右熊衛)·                좌우비위(左右羆衛)·   남좌우위(南左右衛)·        북좌우위(北左右衛)가 있다'고 하였다. 이를 바탕으로 발해의 중앙 군사 조직을 10위제로 보고 있으나 남좌우위와 북좌우위를 각각 하나로 보아 8위제라고 하는 견해도 있다. 


맹분위, 웅위, 비위가 궁성의 숙위(宿衛)를 담당하고, 남좌우위와 북좌우위가  남위금병(南衛禁兵) 과 북위금병(北衛禁兵)을 관장했을 것으로 추측되는 정도이며 각 위의 구체적인 역할에 대해서는 알 수 없다. 각 위에는 대장군 1명, 장군 1명을 두었다. 10위제는 발해 멸망 때까지 지속되었다.







북우위

발해 중앙군대조직인 10위(衛)의 하나. 

각 위에는 각각 대장군 1명과 장군 1명을 두었다. 장군 밑에는 다시 여러 등급의 무관이 있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북우위의 역할에 대해서는 전하지 않아 자세히 알 수 없다. 다만 10위 가운데 좌우맹분위(左右猛賁衛)·좌우웅위(左右熊衛)·좌우웅아(左右熊衙)가 궁성(宮城)의 숙위를 담당하는 데 대하여, 남북의 좌우위(左右衛)가 각기 남아금병(南衙禁兵)·북아금병(北衙禁兵)을 관장하였을 것이라고 추정한 견해가 있다. 10위와 마찬가지로 북우위도 역시 발해 초기부터 멸망할 때까지 존속한 것으로 보인다.








북좌위

발해 중앙군대조직인 10위(衛)의 하나. 

대장군 1명과 장군 1명을 두었으며, 장군 밑에는 다시 여러 등급의 무관이 있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각 위의 역할이 전하지 않기 때문에 북좌위의 임무가 무엇인지 알 수 없다. 다만 당나라의 제도를 참조하여 남북의 좌우위(左右衛)가 각기 남아금병(南衙禁兵)·북아금병(北衙禁兵)을 관장했을 것이라고 추정한 견해가 있다. 북좌위도 역시 10위와 마찬가지로 발해가 멸망할 때까지 존속하였다고 보인다.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257426&cid=40942&categoryId=31749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104436&cid=40942&categoryId=31748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104475&cid=40942&categoryId=31748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9,53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9307
2014 [중국] 중국이 언젠가 미국넘어설수있을까요ㅕ? (12) 콜리 04-09 1077
2013 [한국사] (5-2-2) 후한서 군국지(장백산과 압록수 연구 일부 발… (5) 감방친구 05-08 1077
2012 [한국사] 견훤의 고향은 진짜 어딜까요? (1) 삼한 12-18 1077
2011 [한국사] 시진핑 망언은 왜 나왔나? (6) 마누시아 06-12 1076
2010 [기타] 성경통지 관심병자 07-05 1076
2009 [한국사] 한국 고대사 대략 (4) 감방친구 07-29 1076
2008 [한국사] 심미자 할머니와 무궁화회 (2) mymiky 05-23 1076
2007 [일본] 안녕하세요 티비노노노 07-07 1076
2006 [중국] 한푸는 중국 전통의 복식 (2) 즈비즈다 11-13 1076
2005 [기타] 끌려간 도공들은 왜 돌아오지 않았나? 숨겨진 고문서… (1) 관심병자 12-05 1076
2004 [한국사] 도종환 문체부장관 후보자 음해 반박 성명서 (24) 마누시아 06-03 1075
2003 [기타] 삼국 고대사의 해안선 기준은 ? (3) 도배시러 06-15 1075
2002 [한국사] 臣離兒不例에서 신리(臣離)는 임나(任那)인가? (3) 보리스진 07-20 1075
2001 [한국사] 호복(胡服)이라는 말 함부로 쓰지마세요 (4) 감방친구 11-05 1075
2000 [기타] 쩝... 제가 바란 대답은 AN/TRY-2의 Forword Mode랑 Terminal Mo… (5) 뽕가네 07-12 1074
1999 [한국사] 어제 도종환 문체부장관 청문회를 객관적으로 평가… (6) 징기스 06-15 1074
1998 [한국사] 신라에게 괴롭힘 당하던 일본…신라정벌 거짓역사 … (3) 밑져야본전 08-27 1074
1997 [한국사] 전부터 궁금했는데 청나라 후신이나 화교도 아니고 … (5) Marauder 04-26 1074
1996 [한국사] 기록 관점으로 보는 부여(夫余)의 위치.. (1) 현조 07-29 1073
1995 [한국사] 근대화의 필수요소는 전차도입이나 전기보급 이런게… (7) 진주만 02-28 1073
1994 [기타] 상염색체를 통해서 동남아형질이 많이 섞힌 인종 순… (2) 하플로그룹 08-14 1072
1993 [한국사] 물속에..우리 역사가.. (2) 백전백패 03-27 1072
1992 [한국사] 거란 동경도 지역 주요 주의 위치 지도 (3) 감방친구 04-20 1072
1991 [기타] [무니티비] 고구려어 신라어 타밀어 언어비교(2003… (1) 조지아나 03-15 1072
1990 [기타] 손흥민, 김치, 한복이 니네꺼? 중국에 항의했더니 중… 관심병자 01-13 1071
1989 [한국사] 갱단의 사료 독해가 얼마나 개판인지 알수 있는 사례 (9) 징기스 07-29 1071
1988 [한국사] 발해 중앙 군사조직 인류제국 08-12 1071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