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6-15 08:42
[한국사] 어제 도종환 문체부장관 청문회를 객관적으로 평가한다
 글쓴이 : 징기스
조회 : 980  


uuuuu.PNG





등신 같은 강단 식민사학자들 몰수패!!




국가사업 감독이 본업인 애먼 국회의원들까지 환빠 극우로 모함했으니 잘 봐 줘도 중상이고 잘못 하면 반 죽었다고 보면 되겠다. 이틀 전에 욱 해서 내지른 성명서가 오히려 니들한테 치명타가 되게 생겼네? 이런 걸 자업자득 점입가경이라고들 하지.

이제부터 볼 만하겠는데? 하하 이거 참 재미있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필수 참고 동영상


1. 폐쇄적인 강단주류학자들의 실체를 밝혀낸 김세연 의원님

https://www.youtube.com/watch?v=4nug6gK3vPg



2. "주류 강단 사학에 경고합니다" 환빠?사이비?유사역사학?

https://youtu.be/JXdA4WGQlzI



3. 식민 강단 주류사학을 청산하자고 언급하고 있는 김세연 의원

 https://youtu.be/uSJNTDqs1xs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징기스 17-06-15 09:05
   
강단이 먼저 누구를 비호하거나 봐 주지 말고 법적으로 공정하게 하자고 했지? 그렇다면 고대사지도 개판으로 만든 강단놈들 전부 연구비 토해내는 건 기본이고 거기다 벌금 추징하고 어떤 놈들은 감옥 가서 별도 달게 생겼네. 니들이 원하는 방식대로 하면 그렇게 되는 거니까 누구 탓도 하지 마라 어리석은 니들의 아둔함과 독선과 부패 덕분이니까 ㅇㅇ

이틀 전만 해도 니들이 혈세 낭비한 거에 대해서 "학자들이 그럴수 있지", "적당히 봐 줍시다" 이러고 대충 넘어가려고 했을 텐데... 어제의 성명을 빙자한 선동글 때문에 재야나 의원들은 물론 국민들까지 빡쳤단다 ㅇㅇ 니들의 아둔함에 참... 아니 니들은 골통에 우동사리만 담고 다니냐 ㅉㅉㅉ 암튼 니들이 디지게 된 건 확실한 팩트다 축하한다 ㅇㅇ
시로코 17-06-15 10:32
   
김세연 의원이 저렇게 얘기 하니까. 속이 다 시원하네~~  "이제 당신들은 떠날때가 되었습니다"
그동안 많이 드셨으니  " 이대로 떠나싶시요""    말도안되는 말로 언론플레이 하지말고~~
감방친구 17-06-15 10:39
   
김세연 의원님, 고맙습니다!
속이 다 후련합니다
     
징기스 17-06-15 10:52
   
"(도장관님 철저한 조사가 필요하다는) 그 마음 흔들리지 마시기 바랍니다"

이 대목에서 속이 울렁하면서도 10년 묵은 체증이 쏵 내려가는 기분이었습니다 본 게임은 이제부터라는 말 아니겠습니까 ㅋㅋㅋㅋ
          
감방친구 17-06-15 11:03
   
징기스님도 고생하셨습니다!
               
징기스 17-06-15 11:13
   
아닙니다 제가 뭘요. 말귀 못 알아먹는 강단 홍위병들 다루느라 감방친구님 등 여러분들께서 수고가 많으시죠 ㅠㅠ
 
 
Total 19,04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24336
2057 [한국사] 조선시대 맛 칼럼니스트 설민석 05-26 1052
2056 [한국사] 한국사 왜곡의 그림자 (1) 감방친구 06-12 1052
2055 [기타] 솔직히 예전에는 재야사학=환단고기빠 인줄 알았어… (4) 탈레스 06-21 1052
2054 [한국사] 임나와 가야는 같은 용어인가? 2 두가지 입장 정리(문… (1) history2 04-10 1052
2053 [기타] 미국이 북한만주역사에 관심갖는이유는? (4) 관심병자 07-10 1052
2052 [기타] 일본령 죽도(다케시마) 관심병자 10-05 1052
2051 [기타] 고대 한국사속 인도, 러시아- 제2외국어 한국어 지… (1) 조지아나 12-06 1052
2050 [세계사] 전근대사 유럽과 조선은 학문적 자유가 상당한 수준… (5) 아스카라스 09-28 1051
2049 [한국사] 영화 천문 내용중 이해가 안되는 부분 (3) 엑스일 12-22 1050
2048 [한국사] 이런!! 고대사지도에 독도가 '멀쩡하게' 있긴 … (11) 목련존자 06-06 1049
2047 [한국사] 고건무가 연개소문만 못한 이유 (5) 위구르 03-15 1049
2046 [한국사] 환단고기를 부정하는 사람들은 어떤 사람들일까?? (14) 스리랑 04-02 1049
2045 [기타] 한고제 어진 (1) 존테러 04-09 1049
2044 [한국사] 칡소를 아시나요? (3) 인류제국 09-14 1048
2043 [한국사] 고종은 명성황후의 꼭두각시인가? (13) mymiky 03-01 1048
2042 [한국사] 물속에..우리 역사가.. (2) 백전백패 03-27 1048
2041 [기타] 미얀마의 음식문화 - 파오차이(김치), 막걸리, 술떡, … (7) 조지아나 01-30 1048
2040 [한국사] 진국의 정체는? (29) 엄근진 05-25 1048
2039 [한국사] 소소한 역사 탐방(서촌산책, 세상의 중심에서 친일을… (3) 히스토리2 04-16 1047
2038 [기타] 중국 관복? (3) 관심병자 11-11 1047
2037 [기타] 남미 역사상 최초의 한국인 시장 정흥원 관심병자 12-14 1047
2036 [기타] 고조선때 쓰여진 최초의 역사서 '신지비사神誌秘… 관심병자 03-10 1047
2035 [한국사] 청의 대조선 정책 변화에 대한 고찰(펌) (1) 고이왕 05-15 1046
2034 [한국사] 전통 놀이-강강술래 BTSv 02-01 1046
2033 [한국사] 우리 역사의 기원에 대한 대안적 논의 (3) 감방친구 08-24 1046
2032 [일본] 반드시 알아야 할 신라의 왜 정벌(유례왕, 진평왕, 성… (1) history2 03-20 1045
2031 [한국사] 진짜 핼조선의 시대 (3) 고이왕 04-03 1045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