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6-14 08:28
[한국사] 강단 학자들 아무래도 직업 개그맨으로 바꿔야 될듯
 글쓴이 : 징기스
조회 : 1,176  



강단 식빠들 완전히 3류 저질 코메디언이에요..도종환 청문회에 나와라, 나와서 도종환 한번 까 봐라, 도종환 비리 다 까발기면 장관 못하게 우리가 막아 주께 이러고 멍석 깔아주는데도 쪽팔리게 학회 참석 핑게 대면서 안 나가기로 했다면서요?  원래는 4-5마리 기어나오기로 했다던데 ㅉㅉㅉ




아니 누구는 학회 안 나가 본 줄 아나? 며칠전에는 언급도 하지 않았던 학회 일정이 갑자기 생겼다는 것 자체도 넌센스지만 4-5명 전원이 학회에 참석해야 한다? 아니 도대체 얼마나 대단한 국제학술대회이길래 당초 증인으로 출석하기로 했던 놈들 전원이 불출석으로 낙착을 봤담? 최소한 업저버로라도 한둘은 청문회에 나가라고 해야 정상 아닌가? 누가 들으면 엄청 연구에 열심인줄 알겠네 부끄러운 줄을 알아야지 ㅉㅉㅉㅉ 도종환이 장관 되는 것이 그렇게도 싫고 두렵다면서? 그러면 결사적으로 막아야 되는 거 아닌가? 막아 보라고 멍석 깔아줘도 딴청이나 부리고 금방 들통 날 새빨간 거짓말이내 해대고 ㅉㅉㅉ




국회에서 멍석 깔아주면 잘됐다 싶어서 당당하게 청문회 나가서 결사적으로 도종환을 막아야지. 왜 그 좋은 기회를 허무하게 포기해? 온 국민이 지켜보고 있는 청문회에서 도종환이나 재야 까기 얼마나 좋은 기회야? 그런데도 왜 못 나갈까?? 조금만 곰곰히 따져보면 그것들이 안 나가는 게 아니라 못 나가는 거라는 사실을 누구나 다 아실 겁니다. 




거기에 나갔다가는 지들이 하버드 간판 들이밀고 바잉턴과의 뒷거래 해서 50억 혈세 빼돌린 범죄 다 들통나서 지들이 도로 콩밥 먹을 것이 겁나서 못 나가는 거 아닙니까? 안 나가는 게 아니라 못 나가는 거에요. 그런 더러운 인간들이 어제는 재야와 거기에 호감을 가진 일반 국민들까지 극우로 몰아부치면서  비열하게 장외에서 파울 플레이나 하고 자빠졌으니 ㅉㅉㅉㅉㅉ 장내에서는 찍소리도 모사는 찌질한 것들이 꼭 장외에서 궁시렁궁시렁 잔말이 많더만.. 후배, 제자, 가족들한테 부끄럽지도 않나?




도종환 장관님!!

오늘 청문회 때 도종환 장관이 취임하면 당장 강단놈들과 바잉턴의 추악한 뒷거래를 파헤치겠다고 선언해 주시기 바랍니다. 강단놈들 얼마나 깨끗한지 보고 싶군요. 파헤치면 구린내 엄청 많이 날 텐데 ㅋㅋㅋ 학위장사, 강의장사, 교수자리 장사만 제대로 파헤쳐도 강단놈들 절반 이상은 다 콩밥 먹을 듯 ㅉㅉㅉ




강단놈들이 하버드의 일개 싸구려 강사에 불과한 바잉턴을 무슨 정교수처럼 둔갑시켜서 혈세 50억 사바사바하려 한 정황에 대해서는 이 동영상 꼭 보세요!! 제 개인적으로는 강단놈들 청문회 전원 불출석하는 이유가 바로 이것 때문이라고 봅니다.

https://youtu.be/Ko7-WNQKr3I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시로코 17-06-14 09:53
   
학회참석하면 안되는데~ ㅋㅋㅋ  썩고 묽은 옛날 이론들고 학회 참석?  가당키나 하나?
시로코 17-06-14 09:54
   
역사 비리 청문회  한번 했으면 좋겠네 진짜로~
     
징기스 17-06-14 12:42
   
그거 눈치 까고 아예 청문회 주위에는 얼씬도 안하는 거 같습니다. 제가 예전에 들으니까 언젠가는 재야 쪽에서 공개토론회 하자고 하니까 학회 때문에 바쁘다고 핑게대고는 지들끼리 술판을 벌이고 있었다더군요 그것도 뻘건 대낮에 미친 ㅉㅉㅉㅉ 하여간 장내에는 들어갈 엄두도 못 내면서 장외에서만 뒷담화 까는 형편없는 소인배들입니다.
 
 
Total 19,65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55070
2559 [한국사] 단군조선사 왜곡의 실체 (6) 스리랑 06-30 1185
2558 [기타] 동방의 바이킹, 읍루 | 만주원류고 3부 | 남주성 박사 (2) 관심병자 09-18 1185
2557 [기타] 조센징이 비하 용어가 아니라는 분들 (3) 키큰게좋아 05-13 1184
2556 [한국사] 속국 타령과 관련해서 생각해볼 문제..(1) (5) Centurion 08-31 1184
2555 [일본] 일본의 역사날조에 일부는 유럽을 베끼지 않았을까… (3) tuygrea 06-19 1184
2554 [기타] 가야의 왕관(삼엽문)과 고구려,발해 조우관 형태 유… (1) 조지아나 09-11 1184
2553 [한국사] 조선시대 감동실화 레스토랑스 09-22 1183
2552 [기타] 인하대 고조선연구소 동북공정 왜곡 대응 연구소로 … 인류제국 01-29 1183
2551 [일본] 헌병 통치 때 이토 히로부미는 온건파였다? (2) 아스카라스 09-04 1183
2550 [한국사] [한복관련]"전통은 변하는것"-채금석 교수님 (1) 곧은옷깃 09-25 1183
2549 [기타] 두음 법칙을 거부하는 이유 (11) 위구르 03-25 1183
2548 [한국사] 천남생묘지명에 나온 평양성(장안성)의 위치 (8) 남북통일 03-03 1182
2547 [기타] 한국 미술 특강2 - 친일의 민낯 걍노는님 10-28 1182
2546 [한국사] 한국 역사를 홍보할 기회.. (1) 추구남 04-30 1182
2545 [한국사] 조선시대 프로여행러 (3) 레스토랑스 09-01 1182
2544 [기타] 조선 전기 군대의 학익진 수용과 운용 (1) 관심병자 05-19 1182
2543 [일본] 유튜브에서 일본인과 대화 7 해달 04-22 1181
2542 [일본] 유튜브에서 일본인과 대화 10 해달 04-22 1181
2541 [기타] 아래의 키배를 보면서 새삼 불편해집니다... (2) loveshooter 06-13 1181
2540 [한국사] [역사책 추천]우리시대의 한국 고대사 1,2 (25) mymiky 06-10 1181
2539 [한국사] 제국의 위안부 박요하 교수의 이덕일 비판 (3) 마누시아 06-23 1181
2538 [일본] 야스쿠니 신사에 대한 기초정보와 개인적인 생각 정… history2 04-03 1181
2537 [한국사] 시대별 동일지명 기술의 차가 발생하는 이유 (7) 감방친구 04-24 1181
2536 [한국사] 요서 지역 성곽 유적 (8) 감방친구 04-26 1181
2535 [한국사] 광해군의 측근 김개시의 권력으로 보는 , 조선시대 … (3) mymiky 05-29 1181
2534 [한국사] 동북아역사지도에 독도는 그렸나, 안 그렸나? (2) 마누시아 07-04 1180
2533 [한국사] 수(隋) 임유관(臨渝關, 臨榆關)과 평주(북평군) 연혁 1 감방친구 11-04 1180
 <  631  632  633  634  635  636  637  638  639  6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