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6-09 08:20
[한국사] 깽량 깽량 기깽량아 가서 청문회 준비나 하렴
 글쓴이 : 목련존자
조회 : 559  

잉크똥300배.jpg




다음주가 청문회라던데

여기서 노닥거리지 말고 가서 청문회 준비나 하렴

저 지도에 독도가 아예 없던데 남들 몰래 독도 하나 그려 넣어야지

지금 한가하게 댓글놀이나 하고 노닥거릴 시간이 없을텐데?




잘 보이게 검은색 윤곽선도 두르고

보기 좋게 "여기가 독도임" 이렇게 글자도 박아 넣고 말이야

방심하고 노닥거리고 있다가는

청문회에서 온 국민들이 보고 있는 상황에서

강단 '유사사학자' 사기꾼 도둑놈들의 충견 깽량이 너는 물론이고

강단 전체가 한방에 훅 가는 수가 있단다




니들 중에 단 하나라도 살아남으려면 지금부터 준비해

여기서 한가하게 탱자탱자 노닥거리고 있을 시간 없단다 ㅋㅋㅋ

내 생각에는 청문회가 문제가 아니라

완전한 허구인 낙랑평양설 팽개치고 출구전략부터 세우는게 더 현명한 일일텐데 말이다 ㅉㅉㅉㅉ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17-06-09 08:25
   
전, 어차피 기씨가 아니라서요 ㅋㅋㅋㅋ
그 분이 알아서 하겠죠-
     
목련존자 17-06-09 08:26
   
어?
난 누구라고 한 적 없는데?
어디 캥기는데 있으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 분 좋아하네
어디 빌어먹을게 없어서 강단 식민 '유사사학자' 사기꾼 도둑놈 거지새끼들 먹이나 빌어먹는 주제에
          
mymiky 17-06-09 08:26
   
저보고, 밑에서 기경량씨라고 부르시길래요-
               
목련존자 17-06-09 08:32
   
어 나는 우리 게시판에 하루종일 기깽량이 블로그 링크로 도배질 하는 놈 보고 한 소리야
그놈이 기깽량이가 아니면 뭐냐?
강단 '유사사학자' 쓰레기들 충견 기깽량이의 충견이냐

충견의 충견의 충견의 충견의....
꼴에 그것도 완장이라고 그 밑에 똘마니 거느리냐 ㅋㅋㅋ
하 나참 이것들이 학자야 양아치 깡패들이야 진짜 ㅎㄷㄷ
감방친구 17-06-09 08:27
   
상대 유저를 대놓고 심하게 조롱하고 욕설을 하는 것은 자제해야 합니다

아무리 감정이 격하시더라도 의도에 오히려 반하는 결과만을 초래할 뿐입니다
     
목련존자 17-06-09 08:29
   
감방친구님 명심하겠습니다 ㅜㅜ
근데
저는 상대 유저를 조롱한건 아니고 기깽량인지 기쭝량인지 하는 친일파 충견을 두고 한 말인데
저 흉물이 머가 그리도 뜨끔한지 알아서 기어들어와서 댓글을 다네요 ㅋㅋㅋ
          
감방친구 17-06-09 08:30
   
여기서 이러는 것도 그 사람들 패거리 귀에 다 들어갑니다
독사1 17-06-09 22:59
   
존자님 복귀 기대합니다.
 
 
Total 17,7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7 [한국사] 백제 동성왕의 요서공략설과 최근 가설의 흐름 1(강… (6) history2 03-01 591
406 [기타] 연호에 대한 일반적인 정의 보스턴2 09-05 591
405 [한국사] 박창범교수의 일식도 해석. (6) 북명 06-09 590
404 [한국사] 신미제국 관련글 (39) 그만혀 02-21 590
403 [한국사] 낙랑관련 언론보도(2) -- 한겨레 신문. 요동 지지설(논… history2 03-22 590
402 [한국사] 역사만화 바람따라 물따라 <김충선 편> 설민석 05-25 589
401 [한국사] 변진 독로국의 위치는 어디일까 ? (6) 도배시러 02-18 589
400 [한국사] 고구려의 北燕 망명인의 포섭과 安置 (2) 고이왕 02-18 588
399 [한국사] 낙랑에 대한 현재 강단의 입장(통설)...(1) (1) history2 03-22 586
398 [기타] 호공(瓠公)이 마한(馬韓)에 사신으로 다녀오다 관심병자 07-28 585
397 [한국사] 한국사의 태두 이병도(긍정론) / 자료찾기 무척 어려… 히스토리2 05-12 582
396 [기타] 강단사학이 틀리고 도종환이 옳은 이유. 바람따라0 06-10 581
395 [한국사] 발해 정치제도 (1) 인류제국 08-12 581
394 [한국사] 한사군에 대한 궁금증 (11) 탈레스 10-26 581
393 [한국사] 환빠 (8) 위구르 04-15 580
392 [한국사] 사서를 근거한 요택(遼澤)의 위치 감방친구 02-22 580
391 [한국사] 역사 커뮤니티의 기본은 공조와 존중입니다 (6) 감방친구 02-27 579
390 [한국사] 친일파후손들이 철밥통을 지키기위해서 애쓴다. (2) 스리랑 06-09 578
389 [한국사] 대륙설 북한 단군릉 다 가짜입니다... (1) 고이왕 06-11 578
388 [한국사] 식빠 매국충들 애쓰네요 (6) 마그리트 06-14 578
387 [기타] 위만 (4) 관심병자 06-14 578
386 [한국사] 도장관에 대한 강단의 소모적인 논쟁 자제되어야 (6) 징기스 06-12 576
385 [한국사] ㄹㅇ 역알못들 또 아는 척하며 설치고 있네요 (12) 연개소문킹 02-21 576
384 [한국사] 優台는 누구인가? 2 지수신 07-11 576
383 [북한] 악의신.이오시프 스탈린. 독재의 최고봉.18편.. (1) 돌통 12-10 576
382 [한국사] 고려 전기를 시작점으로 삼는 이유 감방친구 03-10 575
381 [한국사] 낙랑예관이라는 관청이 존재하였는가? (2) history2 03-26 575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