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6-04 13:29
[한국사] 평양의 낙랑유적과 유물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1,073  

사실 이 말은 잘못된 것이죠

1. 낙랑국인가 낙랑군인가?

2. 평양이 왕검성이 있던 곳인가?
ㅡ 지금의 평양은 애초에 평양이 아니었죠
ㅡ 평양은 여러곳
ㅡ 사서 기록상 고구려의 평양이자 고조선의 왕검성이자 위만조선의 왕검성이었던 곳은 요나라의 동경이 있던 곳

3. 평양을 낙랑군으로 황해도를 대방군으로 근대과학으로서 확정한 이들은 일본제국주의 관학자들
ㅡ 그런데 그 물질문화적 근거가 최근에 와 허물어짐
ㅡ 즉 재고돼야 한다는 것

4.평양에서 해방 후 발굴된 수천기의 무덤과 부장품들
ㅡ 북한학자들은 중원계통과 토착문화가 교류한 흔적으로 보고 낙랑군이 아닌 낙랑국으로 결론
ㅡ 발굴 수천 기의 과학적 연구 결과는 낙랑국 물질문화와 고구려계 문화

5. 대동강 변에 있는 그 어떤 토성이 수만의 군사가 주둔해 1 년 넘게 한나라 군사를 상대해 수성할 규모인가?
ㅡ 한나라 대군이 그 쥐똥만한 토성을 못 먹어서 전투에서 내리 패했나?
ㅡ 분명히 기억해야 할 것은 한나라는 전투에서 무수히 패하고 전쟁에서 이겼을 뿐이다
ㅡ 그 쥐좆만한 토성이 동이에서 짱 먹으며 요동과 남만주를 아우르고 한나라에 박박 개기던 위만조선의 왕검성이라고? 지나가던 개도 웃겠다

6. 평양 지역 물질문화에서 나타나는 중원계 문화는?
ㅡ 전국시대와 진한교체기에 무수히 많은 중원계 이주민이 고조선 땅으로 흘러들었다  그들은 고조선 땅에 들어온 즉시 그전까지 그들이 지니고 가졌던 물질문화와 정신문화를 싸그리 버렸다고 보는가? 중앙아시아에서 지금도 김치를 담가먹는 고려인들은 뭔가?
ㅡ 위만의 무리는 중국계 물질 및 정신문화 집단이다 위만에 반기를 들고 이탈한 이들도 한국으로 갔고 위만에 왕위를 찬탈 당한 준왕의 무리도 한국으로 갔다고 씨부랄 중국사서들이 적고 있다
ㅡ 위만이 한반도의 진국이 한과 교역하려는 것을 막아섰다고 했다 그렇다면 그 전부터 한반도 경제문화 생활문화가 중국과 활발한 교류 속에 있었다는 말이다. 옛날에는 연안항해를 했다. 연안을 따라 올라가 요동반도에서 산동반도나 그 안쪽으로 항해하는 뱃길이었다.

7. 요서에서 발굴된 임둔태수장은 뭐가 되는가? 설명해 봐라

8. 명도전의 발굴지를 봐라
ㅡ 어디에서 가장 많이 나오나?
ㅡ 요서와 요동이다
ㅡ 그렇다면 어디가 중심지겠나? 위만조선은 중계무역을 독점하고 있었고 이를 통해 축적한 부로 요동, 남만주, 한반도에서 짱 먹을 수 있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9,4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1667
2137 [기타] 솔직히 예전에는 재야사학=환단고기빠 인줄 알았어… (4) 탈레스 06-21 1088
2136 [기타] 북제(北齊, 550년 ~ 577년) 관심병자 07-31 1088
2135 [한국사] 류큐 (9) history2 02-22 1088
2134 [한국사] 잃어버린 왕국 정안국 2편(개인적인 의견) (17) history2 02-23 1088
2133 [한국사] 신라는 삼국을 통일했다고 보기 어렵지 않나요? (27) 쇠고기 03-31 1088
2132 [한국사] 고려양)에 대한 터무니 없는 중국측 주장에 대한 반… (3) mymiky 06-28 1088
2131 [기타] 국강상광개토경평안호태왕릉비의 이동에 관하여 (동… (3) 관심병자 05-09 1087
2130 [한국사] 최악의 폭군! 조선 연산군보다 고려 충혜왕 (3) 고이왕 04-12 1087
2129 [한국사] [한복관련]"전통은 변하는것"-채금석 교수님 (1) 곧은옷깃 09-25 1087
2128 [기타] 현대의 주류 한국 고대사는 (3) 관심병자 04-29 1086
2127 [한국사] 백제 숫자 맞추기 (8) 물길 04-28 1086
2126 [한국사] 전통 놀이-강강술래 BTSv 02-01 1086
2125 [한국사] KBS역사스페셜- 만주대탐사, 제5의 문명 (1) 스리랑 03-08 1086
2124 [기타] 땜남님의 글을에 대해서... (4) 철부지 06-04 1085
2123 [기타] 인물한국사 23 고대편 근초고 관심병자 06-14 1085
2122 [기타] 북부여기-환단고기 번역 관심병자 05-11 1085
2121 [한국사] 고려의 국경선 (복기대 교수님 강의) (4) 에롱이 07-28 1085
2120 [중국] 중국의 문화재 왜곡을 보면 (5) 가난한서민 04-08 1085
2119 [기타] 스탄 과 땅, 훈민정음 (2) 관심병자 06-16 1085
2118 [한국사] 한국의 정원과 정자 (2) 히스토리2 05-09 1084
2117 [중국] 요서는 연나라 땅 연나라 장성으로 본 고고학적 증거… (4) 고이왕 06-11 1084
2116 [한국사] 우리는 일본 역사학자들이 ‘한반도 지배 논리’를 … (1) 스리랑 03-17 1084
2115 [한국사] 환단고기 자세히는 모르지만.. (30) 쥬니엘 06-18 1083
2114 [한국사] 현 청해성(靑海省) 동남부의 성숙해(星宿海) = 발해(… 현조 07-19 1083
2113 [한국사] 요사지리지는 일본서기와 동일한 성격의 사서 (3) 타이치맨 12-24 1083
2112 [한국사] 만주원류고의 '주신' (12) 감방친구 06-26 1083
2111 [한국사] 외국의 친한파 역사학자 중에 이상한 점 (7) 국산아몬드 07-12 1083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