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05-17 09:52
[기타] 새삼스럽지만 대단한 유대인들
 글쓴이 : 국회
조회 : 4,190  

헐리우드 제작자 피라미드의 꼭지점들.....

그리고 스필버그같은 유능한 감독들....

전부 유대인들이다

그들은  자신들의 어둡고 고통받은 시간들을

영화로 만들어냈고

나치를 전세계의 공공의 적을 만드는데 성공했다

심지어 그다지 관련이없는 우리들까지도

나치...히틀러...=죽일놈

이란 공식이 자연스럽게 성립하는걸보면

대단한 작업을 한거다

반면에...

오늘 네이버 메인에

마이웨이란 강제규 감독영화가 뜨더라

줄거리를 대충보니

전쟁영화지만  강제징집되 노르망디까지 흘러간 조선청년과

쪽발이의 우정을 다룬듯한데.....

한국영화가 해외에서 관심을 끌고있는만큼

유대인들이 해왔던 작업을 우리도해봐야 되지않을까???

 쪽발이가 지난 반세기동안 바깥세상에

도배해온 이미지가 있으니 

그걸 우리가 건조하게 백날 외쳐봐야

잘만든 영화한편만큼의 파급력을 가지지 못한다는건 익히들 알고있잖아

물론 헐리우드의 파급력과 비교하는건 다소 무리가있지만....


항상 일본시장을 염두에 두고있는

우리영화계에선..불가능한 일인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안물 11-05-17 09:55
   
이야 좋은글이네요..
11-05-17 10:10
   
그게 아니고 ..위에도 써 놨지만
이미 한국에서 키워 줄 영화감독,배우 다 그들 유대자본에 의해서 정해져 있고
지금 진행되고 있는 한류도 다 그들의 계획대로라드라...
예를들어 투에니원이 앞으로 뜰 거라는 거..
음악 작곡은 유럽이나 미국의 어디서 해 온다든가..
음색이라든지..다 정해졌다는 거..

나도 인터넷에서 본 글이야..
     
대퇴부장관 11-05-17 15:33
   
글좀 퍼와주시면 안됨?
덱스터7 11-05-17 15:09
   
한국을 친일파가 장악하고 있는데
그런 영화가 나오기가 힘들죠
11-05-17 16:30
   
저도 이번 강감독 영화 줄거리 보고

적잖게 실망.

일제때 강제 징집되어  타국에서 여기 저기 유랑으로 살다간

그 사람 인생사가  진짜 소위 캐같은 수준인데.

이게 왜 발생했냐? 씨벌한 일제 왜구색들인데. 영화를 그 따위로 우리 스스로 만들어 버리면

뭐하자는 건가? 참.


왜국 관객 의식??? 멍청하긴 강감독 판단 미스. 태극기 국내 관객 동원만으로 천만명 넘기고

짭짭한 수익 봤고.  영화 시장 규모는 왜국은 우리보다 못한 수준에 이번 핵 방사능으로 퍽이나

더 수입 나올지 의문이고.

딱 보니 국내 관객도 제대로 어필 못하고 망한 왜국 시장에서는 더 재미 볼 것 없고

세계에는 우리 스스로 이상틱한 왜국과 우정?? 드라마 ㅋㅋ

전범국과 우정 영화 찍어 보내는 나라는 전세계 울 나라 밖에 없는 초유의 사태가 나겠군.


그렇다고 지금 왜국이 독일처럼 개과천선한 나라인가?????????????????????
묻어야할민… 11-05-18 15:49
   
역사적으로 저주받은 땅인 왜에 한반도의 정치적인 난민들이 모인 곳으로 유야무야로 보호되어왔다.
한번도 지엽적인 노략질로 핍박받은적 없으며 일본내에서 투닥거리며 싸울 때에는 별 문제가 없었던
지역이었다. 하지만 사상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었다. 일본의 한반도와 대륙 침략이라는 유혈이 낭자한
세월 속에 민족 말살 정책을 써서 동아시아 질서 자체를 뒤집어 엎었으며 동아시아인들의 자유와 평화
를 억압해왔었다. 물론 현재에도 계속해서....그들이 끼친 정치적 사회적인 해악은 악의축이라 할만큼
악의적이고도 극악무도했다. 동아시아가 정치적으로 사회적으로 후진국이라는 소릴 듣는 그 근본적인
원인이 어디에 있다고 보는가...아직 정치적 사회적 문화적으로도 성숙치 못한 일본이 동아시아를 해양
세력을 등에 업고 점령한 탓이 크다. 이제는 그들을 역사적으로 매몰할 차례이다. 어설프게 용서라는
단어를 함부로 사용해서 또다시 역사가 퇴보하는 시행착오를 겪어서는 안될것이다.
왜는 사라져야할 민족이며 나라이다. 역사적인 과오가 너무나 크기에 존재해서 이어나갈 이유가 없는
민족이다. 야마토라는 허상의 민족을 땅에 묻어야 할것이다.
 
 
Total 18,81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4518
1374 ㅉㅉ에게.... (3) 부왕부왕 06-04 3262
1373 [중국] 내몽골에 부는 ‘항쟁의 바람’ (4) 봉달이 06-04 3948
1372 [중국] (견식파) 와 (애견파)의 다툼이 발발 (2) 시나브로 06-04 3664
1371 [중국] 中 바랴그호 시험운항 임박 (8) 소악녀 06-04 3752
1370 [중국] 공산화 이전 중국, 가난하고 무능하지 않았다 (14) ㅉㅉ 06-03 4726
1369 [북한] <평양과학기술대학> 에 대한 여러분의 의견은? (2) 시나브로 06-03 4339
1368 [기타] 다음에 올라온 소녀시대 일본 의상이 뭐 어쩌고 저쩌… (1) dd 06-03 3819
1367 [중국] 중국과인도 충돌 가능성은 없나요 (7) 열심히노력 06-03 5052
1366 [북한] 북한 기쁨조 파격 의상 (7) 열심히노력 06-03 5603
1365 [대만] 큰짱깨나 작은 짱깨나 모두 먹거리는 막장 (5) 봉달이 06-03 5196
1364 [중국] 헐~ 엽기적인 중국 (10) 봉달이 06-02 5527
1363 [일본] 일본계 기업제품을 식별하기 위해 캐논(쪽)이나 SK2(… (8) 그렇군 06-02 4646
1362 만약에 한일 전쟁이 일어나면 필승이다. (19) 바람꽃 06-02 4544
1361 [일본] 한.일 전면전의 본질을 너무 모르는 일본놈들과 일부… (14) rt 06-02 4902
1360 [중국] 원자바오, 농구하고 편지 답장까지…역시 서민총리 (10) ㅉㅉ 06-02 4075
1359 [북한] 김정일 체포령 (3) skeinlove 06-01 4562
1358 [기타] 조선이 망한 첫번째 이유가 산림파괴입니다 (2) skeinlove 06-01 4453
1357 [북한] 북한 해커양성 우리는 지켜만볼것인가? (5) 김삿갓 06-01 3970
1356 [기타] ㅉㅉ님의 정체 (8) ^^ 06-01 3737
1355 [북한] 南이 정상회담 구걸?..北 폭로·비방전 진실은 (11) 봉달이 06-01 3751
1354 [기타] 질문좀 할게요./.. (4) 애송이 06-01 3564
1353 [기타] 어제 점심시간 무렵에 (2) ^^ 06-01 3794
1352 [기타] 노쇠한 美증시, 상장기업수 14년간 절반 급감 (9) ㅉㅉ 06-01 3820
1351 [기타] 설문조사 결과 (2) ^^ 05-31 3431
1350 [북한] 북한 군사위 남측과 상종안할것 (11) skeinlove 05-31 3536
1349 [중국] 덩샤오핑, 中 발전전략 ‘박정희 모델’ 모방“ (7) skeinlove 05-31 3799
1348 [중국] 러시아에까지 민폐 끼치는 중국 (5) 봉달이 05-31 5321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