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3-21 09:58
[기타] 고구려 발해 고려 연호
 글쓴이 : 인류제국
조회 : 984  

고구려 연호


1.영락(永樂: 광개토왕 연간에 사용, 391 ~ 412)


2.영강(永康: 396년, 418년, 470년, 483년 또는 551년에 사용했을 것으로 추정. 영강7년명주형광배에 보이는 고구려의 연호)


3.연수(延壽: 451년 또는 511년에 사용했을 것으로 추정. 연수원년명금석문에 보이는 고구려의 연호)


4.건흥(建興: 476년, 536년 또는 596년에 사용했을 것으로 추정. 건흥5년명금동석가삼존불에 보이는 고구려의 연호)


5.연가(延嘉: 479년 또는 539년에 사용했을 것으로 추정. 연가7년명금동불상에 보이는 고구려의 연호)



이후 연호에 대한 기록이 없음.






발해 연호


1.인안(仁安: 무왕 연간에 사용, 719~736)


2.대흥(大興: 문왕 연간에 사용, 737~793)


3.보력(寶曆: 문왕 연간에 사용, 774~781?)


4.중흥(中興: 성왕 연간에 사용, 794~795)


5.정력(正曆: 강왕 연간에 사용, 796~808)


6.영덕(永德: 정왕 연간에 사용, 809~812)


7.주작(朱雀: 희왕 연간에 사용, 813~817)


8.태시(太始: 간왕 연간에 사용, 817~818)


9.건흥(建興: 선왕 연간에 사용, 819~830)


10.함화(咸和: 대이진 연간에 사용, 831~858)



이후 연호에 대한 기록이 없음.






고려 연호


1.천수(天授: 태조 연간에 사용, 918~933)


2.광덕(光德: 광종 연간에 사용, 950~951)


3.준풍(峻豊: 광종 연간에 사용, 960~963)




이후 연호에 대한 기록이 없음.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위구르 17-05-10 18:43
 
성무고황제 대의 연호 천통(天統) 추가해야 할듯요
 
 
Total 13,8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53067
13871 [중국] 후한서, 후한을 괴롭힌 북방 국가들 도배시러 00:25 49
13870 [기타] 고구려 신대왕의 유주, 병주원정 (1) 관심병자 08-21 88
13869 [세계사] 바이킹족의 모습들 (1) 레스토랑스 08-21 223
13868 [한국사] 한반도는 고구려의 중심지 (7) 고이왕 08-21 279
13867 [한국사] 고조선에 대한 역사서 (1) 대나무향 08-21 134
13866 [한국사] 흥보전과 반도사관의 여러의문점들 (9) 오자서 08-21 116
13865 [세계사] 화려함의 끝을 보여주는 건축물 베르사유 궁전.JPG (2) 샤를마뉴 08-21 518
13864 [한국사] 살수대첩-한 병사의 일기 (1) 인류제국 08-21 996
13863 [세계사] 흑사병이 활개치던 중세시대의 의사 (3) 레스토랑스 08-21 1072
13862 [세계사] 무어인들의 아름다운 이슬람 건축물 알함브라 궁전 (6) 샤를마뉴 08-20 1106
13861 [한국사] 일본의 주체할 수 없는 유물 조작 본능 (1) 징기스 08-20 1563
13860 [한국사] 한국 말의 품종과 조선 기병의 역사(펌) (3) 고이왕 08-20 1319
13859 [한국사] [조선 최고의 이인] 북창 정렴 선생과 용호비결 유수8 08-20 543
13858 [중국] 임진왜란때 명군은 무엇을 먹었는가? (2) 고이왕 08-20 1079
13857 [한국사] 조선시대 최고의 천재 (9) 레스토랑스 08-20 1175
13856 [기타] 직지심체요절이 귀한 이유 (4) 레스토랑스 08-20 639
13855 [중국] 님들 후삼국지 라고 아시나요? (5) 이카르디 08-20 542
13854 [기타] 비운의 고국원왕 (5) 관심병자 08-19 783
13853 [기타] 이지란 ~ 동부여 (1) 관심병자 08-19 961
13852 [한국사] 주호, 섭라는 제주도가 아니라 대만, 타이완이다. (5) 도배시러 08-18 956
13851 [한국사] 태조왕건의 훈요 10조 글을 보다가 발견한 건데요 (21) 샤를마뉴 08-17 1979
13850 [기타] 고구려의 동맹이던 돌궐, 어떻게 소아시아까지 흘러… 관심병자 08-17 2080
13849 [기타] 고대 중국땅은 대부분 뻥카 (7) 인류제국 08-16 2559
13848 [세계사] 모세의 출애굽 - 기원전 16세기 ? (1) 옐로우황 08-16 893
13847 [중국] 후한서지리지의 천리를 100km로 바꾸면 ? (7) 도배시러 08-15 1232
13846 [일본] 일본이 초강대국 미국을 청소부로 부려먹던 시절 후… (16) 고이왕 08-15 2392
13845 [중국] 후한서 지리지, 중국의 강역 ~ 호주까지 먹음. (1) 도배시러 08-15 84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