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6-09-07 13:08
[한국사] 중국인들의 심뽀 그러니가 소설을 잘 쓰지..
 글쓴이 : 태호복희씨
조회 : 982  

"구려(句麗)"에는 "고(高)"자를 쓰지 않았을 뿐입니다
왜 안썼는가 하면 중국사필처럼 오만한 사필은 없습니다

"고"자가 높을 "고"자이기 때문에 안 쓴 것입니다
이는 결코 농담이 아닙니다

왕망이란 자가 한을 멸망시키고 "신"이라는 나라를 세웠는데
그는 주변에 잇는 나라이름 산의 이름 지명들을 멋대로 고쳤는데
고구려라는 나라는 나라의 이름을 뭐라고 고쳤는지 아십니까 ?

그는 "고"자가 보기 싫어서 "하(下)"자로 고쳤어요
그래서 '하구려"라고 불렀어요
중국인들의 심뽀를 이만하면 알 것입니다


(중국놈들 역사기록의 원칙 3가지)


그렇지 않아도 중국사필에 세가지 원칙이 있는데

첫째 "위중국휘치(爲中國諱恥)"
- 중국을 위해 중국의 수치를 숨기고

둘째 "긍화하이누이적(矜華夏而陋夷狄)"
- 중국을 높이고 외국을 깍으며

셋째 "상외략외(詳內略外)
- 중국내국의 역사는 상세하게 외국의 역사는 간략하게 적는다

라는 것입니다


이러한 불손(不遜)한 사필정신 밑에 역사를 적었으므로
위에서 본 바와 같이 


(구려는 고구려의 낮춘말)


"여구려 재요동지동(本與句麗 在遼東之東)"이라고
"고"자 쓰지 않고 "구려"라 한 것입니다

"기국 본여구려 재요동지동(其國 本與句麗 在遼東之東)"
이라는 대목의 "요동"도 현재의 "요동"이 아니고
저 상고시대의 "요동입니다


(요동은 만리장성 동쪽)


위에서 
"갈석"의 사료를 말씀드리면서 "요동의 개념"을 말씀 드렸는데
여기서는 알기쉽게 
만리장성의 동쪽을 우선 요동이라고 보면 되겠습니다

아마 현재의 한국사람보고 백제의 위치를 적으라고 한다면
"백제여신라재반도지서남지의"
"百濟與新羅在半島之西南地矣"
라고 적을 것입니다

그런데 송서 백제전은
"기국 본여구려 재요동지동" 이라고 적었습니다
"其國 本與句麗 在遼東之東"

위의 송서 백제전을 계속해서 해석하면


(AD 3세기 진나라때 이미 고구려가 요동을 점령)
(AD 3세기 진나라때 백제가 하북성을 점령)


"진나라 때 (3세기 중엽) 고구려가 이미 요동을 점령하고 
백제 역시 요서진평의 2군을 점령하니 
지금의 유성과 북평 사이로다"

위의 진(晋)시의 진나라는 265년에 건국합니다
이때 고구려가 이미 요동을 점령했다 했습니다

또 위의 
"백제전거유요서진평이군의(百濟亦據有遼西晋平二郡地矣)"
라는 말의 "요서 진평 2군"이라는 말은 대단히 중요한 말입니다

고구려가 요동을 점령했는데 
백제는 요서와 진평을 점령했다 했습니다

요서가 한국땅이 아니고 중국땅인 것은 확실합니다
요서만이 아니라 진평군의 2군의 땅을 점령했다고
정식으로 적었어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9,34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34220
1852 [한국사] 동북아시아 남북국시대 역사 시뮬레이션 AD 670~AD 901 (3) GleamKim 11-11 1003
1851 [한국사] 식빠, 토왜들이 주장하는 낙랑군은 거짓 도수류 02-28 1003
1850 [세계사] 중세시대 교과서 낙서들 레스토랑스 06-19 1002
1849 [일본] 아베신조의 역사의식 비판 2 (2) history2 03-31 1002
1848 [한국사] 한국역사에서 가르쳐주지 않는 역사2 (4) history2 04-15 1002
1847 [한국사] 간도를 위한 변명 2 (2) 히스토리2 04-17 1002
1846 [기타] 손흥민, 김치, 한복이 니네꺼? 중국에 항의했더니 중… 관심병자 01-13 1001
1845 [기타] 현대 토론의 문제점을 전쟁과 게임을 통해 비교해보… (7) Marauder 04-23 1001
1844 [기타] 청나라의 치욕적인 패배 - 호톤노르 전투 (1) 응룡 04-14 1001
1843 [기타] 중국에서 청나라에 대한 평가가 그리 좋지 않네요 (8) 응룡 04-18 1001
1842 [한국사] '오향친제반차도'로 재현한 조선후기 종묘제… BTSv 08-08 1000
1841 [한국사] 辰에 대한 자연적인 추론 (4) Player 07-02 1000
1840 [중국] 한푸는 중국 전통의 복식 (2) 즈비즈다 11-13 1000
1839 [한국사] 일반인 입장에서 한사군 위치 양측 주장에 대한 감상 (17) 상식3 06-11 999
1838 [한국사] 한국도 한때 80년대 대학에서 맑스주의세력의 힘이 … (4) 맹구인 09-21 999
1837 [한국사] 탄금대 전투 (8) 레스토랑스 11-05 999
1836 [한국사] 백제의 예씨는 가야계?? 고이왕 11-07 999
1835 [중국] 중국 해안 모양의 변천 지도 (1) 꼬마러브 09-12 999
1834 [기타] 현대의 옷을 입은 그림 속 인물들 (5) BTSv 09-17 999
1833 [한국사] 가네코 후미코 (제가 죄송한 마음이 듭니다...) (4) 히스토리2 05-09 998
1832 [한국사] 낙랑군이 313년에 멸망했다는 근거가 뭐죠? (10) 징기스 07-29 998
1831 [일본] 태평양전쟁 종전 방송 엄빠주의 08-02 998
1830 [기타] 솔직히 말해서 (5) 인류제국 10-29 998
1829 [한국사] 잃어버린 (5) history2 02-23 998
1828 [한국사] 21세기 대한민국에서 출간금지 조치가 말이 됩니까 (2) 감방친구 09-09 998
1827 [한국사] 치우천왕은 부도지에 나오는 유호씨 이다 비가오랴나 04-15 997
1826 [기타] 중국사서에 나오는 부여왕 기록 (1) 응룡 04-19 997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