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04-29 16:32
[중국] 중국 여행 계획하는 사람들 조심하세요
 글쓴이 : 봉달이
조회 : 4,916  

음성 에이즈 중국 덮친 미지의 바이러스 ①

“나는 여러 가지 약을 마셔 보고 효과를 기록하고 있다. 이렇게 하면 내가 죽더라도 기록은 가족을 치료하는데 도움이 될지 모른다.

특효약이 없다면 인류를 멸망시키는 재난을 일으킬 것이다.”

 

이 일기는 괴질에 걸린 한 중국인이 쓴 것이다. 미열, 무력감, 발진, 림프 부종 등의 증상이 에이즈와 유사하지만 에이즈 검사를 해도 양성반응이 나오지 않는다.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이 질환은 중국 광둥성을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다.

 

4월 초 홍콩 언론은 홍콩에서도 ‘미지의 병’이 발견됐다면서 ‘음성 에이즈’라고 지칭했다.

이후 중국 언론도 일제히 음성 에이즈 소식을 전했고, 중국 위생부는 11일 기자회견을 열어 음성 에이즈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위생부 보도관은 2월부터 베이징, 상하이, 저장성, 장쑤성, 후난성, 광둥성 등 6곳에서 원인불명의 바이러스에 감염됐다는 보고를 받고 조사했지만 에이즈 등 전염병에 걸리지 않은 것으로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일종의 공포에 불과하다며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심리적 현상? 실재한다

 

본보는 취재 과정에서 한 중국인 네티즌을 만날 수 있었다. 그는 ‘푸젠 희망’이라는 닉네임을 쓰고 있으며 ‘음성 에이즈’ 증상을 앓고 있는 사람들과 정기적으로 연락하고 있다.

 

“우리가 앓고 있는 것은 에이즈에 대한 심리적인 공포가 아닙니다. 저와 아내가 겪고 있는 증상은 뚜렷합니다.”

그는 지난 여름 에이즈 치료로 유명한 베이징 디탄(地壇)병원에서 에이즈 검사를 받았다.

검사 결과 면역력이 크게 낮은 것으로 나왔지만 의사는 ‘외국 기준으로는 위험한 수치지만 중국 기준으로는 괜찮으며 심리적인 현상일 뿐’이라는 답변을 들었다.

하지만 아무것도 모르는 4살짜리 아들도 유사한 증상을 보이고 있어 그는 의구심을 버릴 수 없었다.

 

그는 채팅을 통해 에이즈 변종 바이러스일 수 있으며 에이즈 치료약을 복용하면 효과가 있을 수 있다는 말을 들었다.

매달 2천 위안이나 하는 약값이 부담스러워 빚을 내서라도 아들에게 약을 복용시킬 생각이다.

 

구이저우시에 사는 대학생 우나이(가명)는 기자에게 “여자 친구와 키스한 것 밖에 없는데 왜 이런 병에 걸렸는지 모르겠다”면서 학교 내에 5~6명이 유사한 질환을 앓고 있다고 말했다.

 

위생부는 6개 성시에서 ‘음성 에이즈’를 앓고 있다고 주장하는 환자 59명의 혈액 샘플을 채취해 미국으로 보냈다고 밝혔다.

네티즌 ‘불명 바이러스 감염자’는 자신의 블로그에 “내가 59명 중의 한 사람이며, 우리는 모두 구내 궤양, 잇몸의 염증, 인두염, 비염, 시력 저하, 림프 부종을 앓고 있다”라고 썼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미친도끼 11-04-30 02:24
   
..중국인구 1/10 줄이려는 음모인가..
 
 
Total 18,1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30 [중국] 중국인의 현실을 보면 불쌍하죠. (14) ㅋㅋㅋ 05-17 4442
1229 [중국] 中 ‘고물가 항의’ 첫 대규모 시위 (15) rina 05-16 4266
1228 [기타] ㅉㅉ 님 보세요! (98) rina 05-16 4198
1227 [중국] 조선족분들께 궁금해서 질문 합니다.. (7) 깨굴투투 05-16 3881
1226 [중국] 중국이 미국에 전해줄 기술이 딱 하나 있음 ㄷㄷㄷ (9) 치면튄다 05-16 4136
1225 Mail365<====님 부탁이나 이슬람 욕하고 비난하고 비… (3) 동쪽에작은… 05-16 3563
1224 [기타] 중국보다 앞서는 한국고대문명 (5) 안면홍익인… 05-16 4557
1223 나의조국 (9) 잘살아보세 05-16 3133
1222 [중국] "ㅉㅉ"님께 묻습니다. (39) 지나가다... 05-16 4903
1221 한반도님께 (15) 겸손한호랑… 05-16 4055
1220 시나브로님, 통일전후의 대략적 투표권자 분석이요. (3) 엉아다 05-16 3990
1219 [기타] ★ 한반도님. 조선족들은 통일을 바라고 있나요? (44) 한국인 05-16 4194
1218 [북한] 통일은 모 아니면 도. (7) 통일한국 05-16 3475
1217 [일본] 왜 일본 여행은 안가시나요? (3) 국회 05-16 4094
1216 [기타] 왜 한국인들은 일본반응을 신경 쓰는 걸까(번역물 보… (10) 객님 05-16 3743
1215 [기타] 한반도님. 박사 님 두분은 조선족분들이신가요? (20) 1 05-16 3611
1214 [중국] 중국은 참 뛰어난 나라같습니다 (8) ㄴㄱㅁㄹ 05-16 4018
1213 [기타] 최근 (정치/경제 게시판)을 읽어 보니... (1) 시나브로 05-16 3478
1212 다민족다문화 막을려면 평화통일 아니면 무력통일 2… (4) 동쪽에작은… 05-16 3458
1211 보고싶은얼굴 (9) 보고싶은얼… 05-16 3459
1210 한국분들 좀 보세요~~~~~~~~~!!!!! (34) 한반도 05-16 4351
1209 [기타] 전투기 (6) ^^ 05-16 4368
1208 [기타] 투탕카멘 애완견 ㅋㅋㅋ (10) skeinlove 05-16 4056
1207 [기타] 美여배우 이베트 비커스 미이라로 발견돼다 (21) skeinlove 05-16 4529
1206 [기타] 투탕카멘 할머니 발견 (7) skeinlove 05-15 7432
1205 [중국] 조선족들은 이 글을 필시 봅니다!! (6) 흐미 05-15 3449
1204 [기타] 투탕카멘 성기분실 사건 ~~흐미 조떼따 (13) skeinlove 05-15 4334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