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0-09-21 22:26
1편 好友의 시련
 글쓴이 : shantou
조회 : 6,551  

가입 인사후 첫글을 쓰네요.
글쓰기전에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이런글 올려서 관계인이 피해 입지 않을까 해서요. 하지만 결정은 빠를 수록 좋다고 과감히 올립니다.
지난 며칠 내 주변에 작은 소동이 있었습니다.
중국에 와서 처음 사귄 친구가 있는데요, 이친구가 애인 에게 상처를 입었습니다.
뭐 세상 살다 보면 누구나 한번쯤 격는 일인데 .............이 여자가 너무 악랄 하다고 할까요?
전 이런 경우는 tv드라마나 영화 또는 인터넷에서 경험담으로나 들어 봤지 옆에서 직접 지켜 보기는 처음입니다. 자세한 이야기를 할수 없는점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내가 느낀 것은 중국은 졸업시즌이 돼면 마치 이별에 정거장 같습니다.일반적으로 한국은 대학재학중 군입대를 하기 때문에 남녀간의 문제가 별루 드러나지 않지만, 중국은 졸업 휴유증이 좀 있는것
같습니다. 내 친구 또한 이문제에서 벗어날수 없었나 봅니다. 중국이란 나라 자체가 커서 이런 현상이 일어 나는것 같습니다. 즉 중국은 나름 지자제가 정착 돼있다는 느낌 입니다. 예를 들어 남친은 북경에 여친은 상해 이런식으로 흩어져 있으니 1년에 한번 만나는 견우직녀도 아니고 ..............
그렇다고 이친구들이 수입이 많은것도 아니고 졸업후 현실에 직시하다 보니 이런일이 많이 벌어 지는것 같습니다.참고로 중국은 남녀관계의 개념이 한국과 많이 다름니다.남자의 경우 오늘 내가 이여자와 관계를 가졌으니 내가 앞으로 책임 져야겠다 하는 책임감이 좀 덜합니다.
여자의 경우는 내가 저남자와 관계를 가졌으니 믿고 따라야겠다 하는 순응성도 없습니다.
여기가 남방이라 그런가요?
원점으로 돌아 와서 내 친구 이야기를 좀 해야겠군요.
내 친구는 위에 언급한 경우와는 좀 다름니다. 한마디로 표현해서 배신을 당한 경우 입니다. 저역시 너무 화가나서 술 마시고 깽판 좀 부렸습니다 .(나이 40에  아! 창피합니다.ㅋㅋㅋㅋㅋ)
그리고 人人网에 있는  제 블로그에 일기로(한글로 썻습니다.) 써서 올렸더니 好友가 고맙다고 댓글 남겨 놨더군요.
****************이부분은 혹시 관계인에게 피해가 있을것 같아 삭제 합니다****************

댓글 올리실때 제 친구에게 격려 글좀 올려주세요.
그리고 제글을 읽은 중국친구들이 괜찬냐! 걱정해주네요.중국와서 참 좋은 친구들 많이 봅니다.
그리고 배신자 저친구 비방 삼가해 주세요, 한때는 그녀 역시 제 좋은 친구 였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O O 10-09-23 13:40
   
나라마다 특유의 문화와 개방도에 따라 정도의 차이는 있겠지만, 유사하다고 생각되네요.
(물론 개인차는 있겠지만 말이죠)
10여년 전에, 중국 가정에서의 남여 불평등 지수가 한국보다 낮은 걸로 알고 있었는데, 맞습니까?
성관계와 교제를 지속할지 여부의 문제는 한국과 다를 바 없다고 생각되구요, 졸업 이후에 남자의 사회진출이 기대치 만큼 부응하지 못한다고 생각한 여자가 실망해서 떠난 것이라 보여지네요.
첫 번째, 게시물 잘 읽었습니다.
     
shantou 10-09-23 15:54
   
어디서 누가 만든 지수 인지는 모르지만, 그거 믿을만 한건지 전 잘 모르겠습니다.
 한국에 비해 상대적으로 일반여성의 위치가 자리 잡은 느낌입니다.여기 상류층은 글쎄요?
두번째는 나는 동의 하지 않습니다. 여기는 대학이구요,나름 생각있는 사람들이라 생각합니다.한국의 인생 경계선으로 가는 사람들하고 같다고 생각하지 마시기 바랍니다.얼마전 루져녀 사건때 처럼 그런 생각을 가진 학생들이 ............... 얼마나 있을까요?
세번째는 여기는 생활의 격차가  매우 큽니다. 개인의 사회진출 능력 보다는 집안 배경에 따라 좌우 됀다는 느낌입니다.
탁! 터놓고 이야기 하자면 개인적으로 한국 80년대 이런 현상이 있었는데요, 그때 현상과 유사합니다.
땡이잡자 10-10-01 22:19
   
글잘 읽고가요
 
 
Total 17,61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83 [기타] 대만 태권도의 양수쥔은 허이제 닮았네? (4) rrd 12-20 6977
282 [기타] 한국 역사왜곡의 진실 (4) 나아가자 12-19 5534
281 현재 중국이라고 불리는 나라의 역사가 세계사에 잘… (24) 12-19 5818
280 [중국] 한국은 겉으로만 선진국?? (18) 한성 12-19 6583
279 [중국] 세계를 지배해온 중국!! (17) 한성 12-19 6142
278 한국남자 쪽팔린다 (15) 사대주의 12-18 10686
277 [대만] 대만.화교는 진정으로 한국을 싫어하고 망하길 바란… (11) ss 12-17 5817
276 [중국] 어제 중국유학생들과 중국문화의 경쟁력에 대해 토… (26) 덩달이 12-16 6956
275 [대만] 오늘 대만의 반한감정 조작과 관련하여 총리실과 주… (3) 해열제 12-16 5902
274 [중국] 일부 조선족, 전체 조선족... (7) 원형지정 12-16 5256
273 삼성이 LCD에서 배신? (5) 형님 12-15 4908
272 [중국] 한국에 있는 중국+동남아유학생들과 외노 그리고 양… (8) 12-15 5972
271 [기타] 이건 아니라고 봐요 (15) 조선족 12-15 4994
270 연평도 포격에 대한 조선족 반응 (18) 밍키 12-14 5620
269 [중국] 북한의 도발 뒤에는 중국이 있다. (3) ㅇㅇ 12-14 5290
268 대만업체가 삼성에 도전장을 냈구나 (26) ㅔㅔㅔ 12-13 7112
267 궁금해서 올리는데요 (4) fdgd 12-12 4303
266 [대만] 대만은 화교들에게 위선적이고, 곧 망할 거다. (4) etr 12-12 5477
265 게시판 관리 내역 입니다. (27) 객님 12-12 6390
264 [중국] 근본도 없는 조선족들 !!!! (3) 박사 12-12 3929
263 [중국] 조선족의 중국내 위상은 어떻게 되죠? (25) 대문화 12-12 6742
262 [중국] 미국없으면 중국이 한국칩니까??? (50) 밍키 12-11 6890
261 아쉬울때만 핏줄이 뗑기는 조선족분들 (16) 케티 12-10 5654
260 미국이 일본과 FTA하지 않는 이유 (19) anasq 12-09 6677
259 [일본] "요코이야기"를 위키백과에서 찾아보니까.. (15) 12345 12-07 7083
258 [일본] 절대 일본과 중국이랑은 FTA를 해선 안된다. (11) 키엘리니 12-07 5506
257 [일본] 일본이 살려면 이제 한국의 제시에 응해야 한다. (5) Wsr 12-06 6323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