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5-11-09 01:46
[한국사] (국정화) 친일파들이 건국절에 목숨거는 이유
 글쓴이 : 환빠식민빠
조회 : 1,838  

다들 아시겠지만 혹여 잘 모르시는 분들 있을까봐..

1948년 정부수립을 건국절로 만드는 것이
역사 교과서 국정화 세력의 최고 목표입니다.

왜냐?
1948년 정부수립을 건국절로 만들게 되면 이승만은 건국의 아버지가 되는 것이고
이승만 건국을 도운 친일매국노들이 건국의 주역이 되는 것입니다.
즉 친일파들이 건국공신이 되는 것이지요.

조선일보 방씨는 해방직후 김구 선생이 작성한 친일 매국노 처형 명단에 올라있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조선일보는 김구와 대척점에 있는 이승만을 영웅으로 만들기 위해서
수십년전부터 엄청난 노력을 기울여왔습니다. 눈물겨울 정도로..

과거에 이런 말이 있었죠.
밤의 대통령!
낮의 대통령은 자주 바뀌지만 밤의 대통령은 안바뀌기 때문에 더 강력한 존재...
친일독재수구세력의 브레인 조선일보를 비유한 말입니다.

그들에게는 1945년 광복, 1919년 3.1운동, 임시정부수립 이런 것은 아무 의미가 없습니다.
그들에게는 오로지 친일매국노들의 생명의 은인 이승만 초대 대통령 1948년 정부수립이 중요한 것입니다.

친일파들에게 있어 1948년 정부수립은 부활절인 것입니다. 
건국절은 친일파들의 부활절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운드르 15-11-09 01:49
   
글쎄... 많은 분들이 간과하는 사실인데, 임시정부도 초대 대통령은 이승만이 역임했습니다.
그러니 정히 원한다면 건국 기점을 뭘로 잡아도 이승만을 '건국의 아버지'라고 우길 수는 있을 겁니다.
다만 임시정부 수립을 건국으로 본다면 친일파들이 건국공신이 될 수는 없는 거지요. 그게 차이입니다.
     
환빠식민빠 15-11-09 02:05
   
금방 말아먹고 미국으로 튀었죠.
그후 김구선생이 뒤치닥꺼리하면서 겨우겨우 임시정부 다시 살려놨고...
          
운드르 15-11-09 02:08
   
맞습니다.
그런데 국정화 반대하는 분들 가운데도 임정 초대 대통령이 누구였는지 모르는 이가 수두룩하더라구요.
하긴 찬성하는 쪽이 더 잘 아는 건 아니지만.
          
Tenchu 15-11-09 03:39
   
ㅋㅋㅋㅋ 아놔.. 이승만이 탄핵된뒤의 임정을 잘 모르는듯.. 개판오분전됐었는데..
일단 임정내 빨갱이들은 김구가 암살해버리구 쫒아냈었슴..  스탈린한테 받은돈 착복했다구..
그뒤 민족주의자 계열도 창조파 개조파 나뉘어서 싸우다가 창조파 애덜도 김구가 암살해버리고 쫒아냈슴.
이승만하고 하와이에서 알력싸움했던 박용만도 일제첩자로 몰아서 암살한게 김구임.
아무나 15-11-09 10:28
   
이승만의 건국이 되면 북한땅의 권리 주권은
어떻게 되는건가?
일본이 북한 붕괴시 우리 동의없이  북한을 간다면
우리나라는 어떻게 할까
일본은 너희교과서에 48년 이승만의 건국이면
북한과 별개의 국가이닌가 라고 한다면
 국제법으로 한다고 하지만
교과서 내용을 빗대어 얘기한다면...
저는 고졸이고 법에대해 잘 몰라서 물어보는겁니다
오해하지 말고..나만의 기우인지...아님 문제가 될지
궁굼하네요
위대한영혼 15-11-09 11:32
   
제헌의회나 정부가 친일파라구요?  정말 그렇다는 증거 자료 좀 가져 오시죠.  한마디 말로 그냥 주장하시기에는 무거운 주제 입니다.
아무나 15-11-09 12:20
   
90프로가 좌파라는 증거부터 가져오세요
한마디 말로 그렇게 방송으로 주장하기에는
엄청 무거운 주제인거 같은데...
 
 
Total 5,08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5 [한국사] 역사채널 e: 동의보감, 세계 최초의 공중보건서 shrekandy 12-05 2888
84 [한국사] 조선시대에도 있던 대학생 (유생들) 시위(영상) shrekandy 12-05 2541
83 [한국사] 고요한 아침의 나라에서 (영상[영화]) (1) 해달 12-04 1754
82 [한국사] ( 질문 ) 사학 전공 혹은 사학 관련 업무에 종사하시… (7) 호태왕담덕 12-03 1519
81 [한국사] 만약 조선이 러시아 제국 노선에 편승했었다면 (34) 사람이싫다 12-02 5706
80 [한국사] 고려시대 금속활자 발견했다 합니다. 파마산 12-02 2930
79 [한국사] 조선시대 장애인 정책 영상2 (새로운 버젼) (11) shrekandy 11-30 3654
78 [한국사] 세계최초의 민중? 서명운동, 조선시대 만인소 (5) shrekandy 11-30 2935
77 [한국사] 한때 우리나라는 일본뿐만 아니라 서양열강들이 탐… (4) 타마 11-29 4067
76 [한국사] 인구수 질문. (15) 해달 11-28 4369
75 [한국사] 서울 한양 크기 (10) 해달 11-28 5656
74 [한국사] 하하하 전두환, 노태우가 나중에 죽으면 국가장? (28) 전쟁망치 11-26 5129
73 [한국사] 환향녀들의 한과 눈물이 담긴 '홍제천' 블루하와이 11-24 3803
72 [한국사] 삼국통일전쟁 (4) 호랭이해 11-23 2492
71 [한국사] 조선시대말 군사력이 그렇게 형편없었나요? (16) 시골가생 11-21 5232
70 [한국사] 초록불씨 왈,"상고사대토론회서 이덕일 복기대가 발… (3) 한량012 11-20 3127
69 [한국사] 후손들을 가르치기 위해 만든 국정교과서(교육은 百… (5) 스리랑 11-20 1614
68 [한국사] 한자 읽는 법 질문. (12) 해달 11-17 2294
67 [한국사] 독립운동을 했던 분들이 얼마전까지 매국노들에게 … 스리랑 11-17 1823
66 [한국사] 제헌헌법과 진보적 민주주의 -학교에서 가르치지 않… (1) 해달 11-17 2230
65 [한국사] 국정교과서 한방으로.. (2) 흑화한다 11-16 1791
64 [한국사] 얼마나 더 그들에게 세뇌당해야 하나?? (2) 스리랑 11-15 2114
63 [한국사] 한국인이 백인이니 프리기아니 하는 잡설때문에 가… (11) 한량011 11-15 3315
62 [한국사] 부례구야국의 동진·설화·관모와 부여의 기원 (6부) (5) 비좀와라 11-14 2476
61 [한국사] 부여의 출자에 대한 <삼국지 한전>분석 (5부) 비좀와라 11-14 1859
60 [한국사] 갈석의 위치로 본 부여는 산서성 북부 (4부) 비좀와라 11-14 2057
59 [한국사] 사서 분석을 통한 고죽과 부여의 위치 비정 (3부) 비좀와라 11-14 1729
 <  181  182  183  184  185  186  187  188  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