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5-11-04 20:58
[한국사] 대표집필 최몽룡 교수 "부담·망설임 없이 집필 수락"(종합)
 글쓴이 : 피즈
조회 : 2,051  

대표집필 최몽룡 교수 "부담·망설임 없이 집필 수락"(종합)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01&aid=0007965664&date=20151104&type=1&rankingSeq=1&rankingSectionId=102

재야니 뭐니 싸우시는데 글쎄요 이미 24년이나 교과서 집필하신 분인데 오히려 식민사학에 가깝지 않나요?

이분 성향이 어떻게 되나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다른생각 15-11-04 22:15
   
식민사관의 이론가 사학자 이병도의 직계 제자로 알고있음..
성향은 과거 집필서적을 좀 봐야알겠지만..
     
피즈 15-11-04 22:51
   
그렇군요 어휴,,
할쉬 15-11-04 22:32
   
박근혜가 그러면 그렇지.. 자기 애비 포장 잘하라고 저인간 뽑았구만..
진실의고통 15-11-04 22:42
   
식민사관의 우두머리인 이병도의 직계제자가 바로 최몽룡 되겠습니다.
     
피즈 15-11-04 22:52
   
두부국 15-11-04 22:47
   
한국 민족주의는 일본이 작살났고

몽골 민족주의는 러시아에 의해서 사라졌다고 합니다

어디서 들은 애기 입니다
     
피즈 15-11-04 22:53
   
국정교과서 명분 중 하나가 식민사학을 깨부순다는 것인데 완전 모순이네요 사실 식민사학을 깨부수려면 국정교과서가 아닌 역사학계부터 물갈이해야 하는 것이 아닐지 그랬다면 믿어줬을 텐데
          
두부국 15-11-04 23:13
   
저하고 같은 생각을 하셨군요
밥밥c 15-11-04 23:23
   
현재는 어쩔 수 없지요.

 당장 1년후에 책이 나오려면, 기존 교과서와 사실상 같을겁니다.

 물론 기존의 책 그대로 다시내기 위해서 국정화하는것은 아니겠지요.
만법귀일 15-11-05 22:27
   
식민사학자
 
 
Total 4,60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29 [한국사] 창씨 개명은 단순한 식민지 통치 정책이 아니라 플러… (10) 풍림화산투 07-02 3080
528 [한국사] 대한제국 군대해산과 박승환 (40) 꼬꼬동아리 07-02 2897
527 [한국사] 우리 나라에 고인돌이 많은 이유가 (14) 스포메니아 07-02 6248
526 [한국사] 미국의 하버드, 예일, 펜실베니아, 프린스톤, 스텐포… (17) 스리랑 07-01 4705
525 [한국사] 과거제도는 당대 최고로 선진적인 제도입니다. (5) 으라랏차 07-01 2226
524 [한국사] 조선시대 문맹률에 대해 (2) 으라랏차 07-01 2108
523 [한국사] 세계 최장의 고구려 목조다리 (2) shrekandy 07-01 4012
522 [한국사] 조선시대 문맹률!!! (9) shrekandy 07-01 4589
521 [한국사] 경국술치 이전 일본과 전쟁했다면 (56) 꼬꼬동아리 07-01 3590
520 [한국사] 단군조선 연대기?? (1) 스리랑 06-30 2946
519 [한국사] 단군조선 연대기 (8) 고구려50원 06-29 2757
518 [한국사] 일본인이 저한테 질문을 했네요 (12) 엄빠주의 06-29 3187
517 [한국사] 강단사학자들 패수는 한반도에 없었다. (2) 스리랑 06-29 1834
516 [한국사] (질문)'우리역사문화연구모임' 식빠 놀이터입… (5) 목련존자 06-29 1317
515 [한국사] 재밌는 조선시대 재조명 글 (조선까 저격?) (10) shrekandy 06-29 2205
514 [한국사] 조선시대 노비들의 ‘한글 계문서’ 첫 확인 (9) 왜나라호빗 06-29 2094
513 [한국사] 강단학계 여러분께 축하인사 드립니다!! (18) 목련존자 06-28 1450
512 [한국사] 이쯤에서 다시보는 각궁제각과 쇠뇌(크로스보우) 역… (6) 파마산 06-28 1822
511 [한국사] 우리 각궁 부린 상태의 모습 (9) 왜나라호빗 06-27 3577
510 [한국사] 6.25 만약 승리하였다면 어찌 되었을까요? (22) 솔오리 06-25 3408
509 [한국사] 독도가 한국땅이 된 역사적 배경 (13) 객관자 06-23 2589
508 [한국사] 신간 "한사군은 중국에 있었다" 책소개 합니다. (26) 한라산노루 06-23 3478
507 [한국사] 솔직히 태권도는 몰라도 태껸까지 건드리는 것은 좀 … (15) 한라산노루 06-23 2721
506 [한국사] 태권도는 한국 무예다 (36) 왕후장상 06-22 4055
505 [한국사] 이걸로 중국의 동북공정을 깨뜨릴 수 있을까요? (6) 아날로그 06-22 2797
504 [한국사] 밑에 왕후장상님이 올린 글이네요. (2) 아날로그 06-22 1245
503 [한국사] 조선 수군은 패배할 것이다. (23) 왕후장상 06-21 2816
 <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