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0-07-28 06:06
중국의 반한 감정
 글쓴이 : 반한감정
조회 : 9,349  


혐한의 결정적인 이유...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본인은 "중국정부" 라는 요인에 한표를 던진다.

중국의 보도매체는 중국 정부의 사실상 거의 완벽한 통제상태에 와 있다.
그런데 이런 보도 매체에서 반한을 부추기는 글들이 몇년째 올라오곤 한다.
만약 중국정부가 정말 이를 막을 생각이면 확실하게 막을 수 있다. 그런데 막지 않았다.

어디까지나 본인의 느낌이지만  3년전 후쿠다 총리가 방중을 하고 나서 이런 기류가 커졌다.
그동안 내부 정치 안정 카드로서 활용되던 반일카드를 살짝 약화시키고,
반한카드를 부상시켰던 것이 아닐까?

중국동영상 사이트에 "유쿠"라는 곳이 있다.
거기서 한국이라고 치면 영상도 많고 인기도 많았다.

비가 인기를 끌던 4년전에는 비 관련 동영상이 기본으로 조회수 백만은 넘기던 시절이었다.
그런데 어느순간 부터 인기있는 영상이 차례대로 삭제 되었다.

올린이도 이상했는지 똑같은 영상을 또 올리던데, 하지만 또 삭제가 된다.
알고보니 제목에 한국이라는 글자가 들어가고, 그 영상이 인기있으면 바로 삭제가 되었다.

그래서 지금은 사람들이 한국가수 영상을 올릴때 한국이라는 말은 빼고
가수 이름과 제목만 올리고 있다.

중국에 ‘지록위마’라는 고사성어가 있다. 진나라의 간신 고조가 황제 앞에서 사슴을 가리켜 말이라고 하자 황제는 비웃었지만, 주변 신하들은 고조의 권세에 굴복해 그 어리석은 거짓말을 사실로 만들어버렸다.

중국언론의 최근 엉터리 기사는 중국 중앙에서 반한 감정 조장을 방침으로 내세운 데 대한 지록위마식 충성도 테스트라고 할 수 있다.

이는 중국공산당 치하 중국인들의 생존 방식이기도 하다. 마오쩌둥은 1959년 루산회의에서 ‘바른 말’하는 펑더화이를 숙청했다. 공산당 간부들은 그 자리에서 마오쩌둥의 방침이 정확하다는 표현을 해야했다. 자신의 입장을 표명하지 않았던 간부들은 펑더화이와 함께 ‘반당집단’으로 내몰렸다.

최근에는 티베트 지지를 표명했던 중국인 유학생이 미국의 중국인 유학생 사회에서 따돌림을 당했다. 중국의 친가는 풍비박산이 났다. 적에게 잔인하지 않으면 자신마저 반동분자로 몰리는 이른바 중국공산당 당문화 때문이었다.

중국공산당은 위기 때마다 외부의 적을 만들어 생존을 유지해왔다. 외부의 적이 없을 때는 내부에서 적을 만들었다. 천안문 광장에서 자국의 엘리트 대학생들을 탱크로 깔아뭉개면서 덩샤오핑은 “10만명을 죽여 10년의 안정을 얻겠다”고 했다.

장쩌민은 파룬궁 수련생들을 “국가 전복세력”으로 몰아 자신을 인민의 구세주로 추켜세웠다.

엉터리 기사로 촉발되는 중국인들의 반한감정은 결국 외부의 적에 대한 내부결속 다지기에 이용되고 있다. 생존위기에 몰린 중국공산당의 전형적인 술책이다.

중국공산당 역시 급박하다. 외부의 적이 급해 한국을 타겟으로 삼았지만, 한국은 여전히 중국의 최대 교역국이다.

중국정부의 본질은 철저한 폐쇠성에 있다.
그야말로 치부는 감추고 자기들에게 도움이 될만하면 부분적으로 개방하는 척하다가
단물 다 빨아 먹고 내쳐버리는 것이다.

그리고 도둑이라고 동네 방네 소문내고 이것이 중국의 근성인 것이다.

그래서 중국 사람들의 피 속에는 거짓이 흐르고 있다.
더 정확히 말하자면 거짓에 대한 자기 반성이나 수치심이 덜 하다.
중국이라는 사회속에서 자기 잘못을 인정하는 것은 금기다. 문화혁명의 영향 때문인거 같다. 

이제 중국에 대해서 좀 냉철해질 필요가 있을 것 같다.
그들은 철저히 자기에게 손해나는 짓은 하지 않는다.

말로 주고, 되로 받아 피눈물 흘리는 날이 올까 우려스럽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카쿠 10-07-28 06:35
   
걔네는 이메일도 체크당하는데요 뭘 ㄱ-
이미 다들 아는 얘기 아닌가요 ㅎㅎ
Seth 10-07-28 19:11
   
뭐 중국이니까요 ㅋㅋㅋ
-0- 10-07-28 21:08
   
중국또 언능 민주화되야되는데...아직도 공산주의 -0-

만약 중국이 작은나라였다면...북한과 머가 다를까 ㅋㅋ
     
7샤 ㅛ 10-08-31 23:51
   
아.... 중국이 공산주의였음??

 관심이없어서...
천년여우 10-07-28 21:42
   
흐으..
술바라기 10-07-29 11:03
   
나 담주에 가는데 ㅋㅋㅋ~~
lucus 10-08-05 00:27
   
그 동안 가까이서, 멀리서 계속 지켜보며 느낀 점은,
중국은 大國이긴 하지만... 
참~ 배울 점이 없는 나라, 민족인 것 같습니다..          (사견입니다만)
24 10-08-06 19:11
   
그냥여
개내는 인구빨임
허우돼 10-08-08 03:31
   
짱깨랑 수준 똑같으니까 쌈이 된다구봄

걔들 보구 수준높이라구 하느니 앓르니죽고

긍정적이구 쌈박하게 우리가 수준을 높이면 됨

근데 그게 안되니 계속 쌈박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환빠타령하… 10-09-02 10:30
   
환빠타령하다가 역사 다 빼앗긴다.
중국도 인정하는 홍산문명을 환빠드립치다가 빼앗기게 생겼다.
우리가 황제의 후손이란다.위엣놈들은 뉴스도 안 보나.
     
기사봐라 10-09-02 10:35
   
http://media.daum.net/foreign/view.html?cateid=100023&newsid=20100901070210326&p=yonhap [새창에서 열기]

아직도 환빠드립치며 비웃는 애들보면 정말 답이 안나온다.
환단고기가 어디까지가 사실인지 모르겠지만 지금 환빠타령할때가 아니다
중국애들이 동북공정 하는 이유가 나온다.니네들이 환빠타령할 때 조상은 중국넘들로 둔갑한다
ㅁㄴㅇ 10-08-12 23:44
   
매번 한국에 대한 구라를 퍼트리는 미디어로 환구시보가 있지.

한국의 **일보가 공자가 한국인이라고 보도,한국의 ** 대학 교수 ***가 석가모니는 한국인의 조상 이라고 보도  이런 기사 다 환구 일보에서 나온다.

뭐 대중 수준이 저런걸 믿을만하니깐 저런 기사도 만드는것일테지만 참 보고 있으면 기가 막히고 코가 막힘.

우리는 가만히 있는데 지들이 허위 소스 만들고 -> 루머 작성하고 -> 인터넷으로 유포 하고 -> 어느날엔 그게 진실이 되어있다.

이게 지금 중국 혐한의 루틴이야.문제는 문제인데 그렇다고 우리가 껴들틈도 없고 그저 중국 인민이 계몽 되기를 바라는 수밖에.
     
즐거운날 10-08-28 22:35
   
그런거 자꾸 보다보면 반박안하고 가만히있는 정부도 참 한심..돈받고 뭐하나요 문화체육관광부?
ㅓㅓ 10-10-04 17:10
   
우매한 백성이 우매한 정부를 만드는 것이지요.  다 자업자득입니다.
 
 
Total 18,45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3514
18212 [기타] 싱가포르는 왜 한류에 열광하나 doysglmetp 08-14 9442
18211 [통일] 2차 고수전쟁 수나라의 300만 대군은 얼척의 과장인가 (17) 굿잡스 05-11 9432
18210 [기타] 조선의 동양 최초+최고의 유량악보: 정간보 (10) shrekandy 02-12 9418
18209 [일본] 조선인의 아이를 임신하면 돈을 지급받던 일본인들 (7) shrekandy 11-25 9406
18208 [통일] 주필산 전투는 고구려의 대패였다?? (63) 굿잡스 09-17 9368
18207 [일본] [시론]주눅든 일본의 대중국 공포증 (9) su3218 11-12 9362
18206 [기타] 고구려의 크리스탈 수정 궁전 (11) shrekandy 09-23 9356
18205 중국의 반한 감정 (12) 반한감정 07-28 9350
18204 [기타] 국가별 년간 육류 어류 소비량 (29) 하얀그림자 12-19 9350
18203 [기타] 흔한 중국 사극속 장면 (6) 두부국 04-14 9344
18202 [기타] 한국에서 가장 많이 찾는 사이트 1위가 중국 사이트 (2) hongdugea 07-26 9337
18201 [일본] 왜국의 환타지 역사 드라마 '다이카개신" (16) 예맥사냥꾼 07-19 9335
18200 [기타] [펌]삼족을 멸하다에서 삼족의 범위는? (1) 어모장군 10-08 9330
18199 [중국] 오리온 담철곤 회장 빼돌린 돈으로 "포르셰 카이엔" 1… (27) 봉달이 05-15 9327
18198 [기타] 명나라 F4 황제들 (16) 두부국 12-30 9326
18197 [다문화] 40대남자와 20대여자가 결혼하는것이 정상인 이유... (15) 대박행운 06-22 9326
18196 [기타] 만약 중국과 일본이 지도에서 지워진다면? (7) 창기병 09-13 9325
18195 [몽골] 고려는 거란 80만 대군을 어떻게 물리쳤나 (7) 예맥 04-02 9317
18194 [기타] 신미양요(1871년)이 일어나기 10년전(1861~1865년) 미군이… (14) Centurion 02-28 9292
18193 [중국] . (6) 커피는발암 07-17 9271
18192 [기타] 신라김씨는 어디에서 왔는가?? (30) 독수리 05-04 9270
18191 [기타] 한민족이 남미 아즈텍문명을 건설 - 손성태교수 (12) 가샣이 05-26 9262
18190 [기타] 조선이 청나라 속국인건 맞습니다 (49) 대은하제국 02-08 9255
18189 [일본] 80~90년대 일본 J-pop과 지금의 일본 한류 (17) Ostmeer 08-29 9252
18188 [통일] 왜 여직(진)발해본동일가(女直渤海本同一家)라고 했… (19) 굿잡스 12-19 9248
18187 [일본] 주일미군 (4) 던킨스타 01-18 9230
18186 [통일] 신라어와 발해어가 유사했음을 보여주는 기록 (35) 정신차려 12-31 922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