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5-06-26 17:58
[기타] 어떤 주장을 하려면 구체적으로 명확하게 이야기를 해야한다.
 글쓴이 : 개명사미
조회 : 777  

일본의 근대화를 통해서 뭔가를 배우자고 하려면

일본 근대화의 어떤 부분을 지금 우리의 상황에 적용해서

배울건지 말할수있어야 한다.

그런게 없이 "캬아 메이지 유신지사 스고이 각코이~ 일뽕 취핸다 끄윽"

이런 발상으로 무슨 교훈을 어떻게 얻는다는건지 타인은 이해할수 없는 일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좌로휨 15-06-26 18:02
   
지금 우리나라 국민들이나 정치인이 배워야 할점이 많습니다.
     
개명사미 15-06-26 18:03
   
ㅋㅋㅋㅋㅋ 아 그러니까 그게 뭐냐고 제발 이야기좀 해줘. 부탁이야.
          
좌로휨 15-06-26 18:09
   
너는 내가 이야기 하면 일본도 그래 이렇게 이야기 할게 뻔하기 때문에 너하고 논할 가치가 없다. 너가 뎃글 써놓은거에도 그리 나와있고. 그래서 국뽕인거야 꽉막힌 국뽕 ㅋㅋㅋㅋ 그리고 이미 이야기 한 내용이고 ㅋㅋㅋㅋ찾아봐
               
개명사미 15-06-26 18:13
   
제발 부탁이야 구체적으로 이야기좀 해줘.
                    
좌로휨 15-06-26 18:16
   
김인겸은 매국노에요 ㅋㅋㅋㅋ
                         
개명사미 15-06-26 18:50
   
뭔소리야?
                    
좌로휨 15-06-26 19:09
   
뭔소리냐면 너 국뽕이라고
                         
가리지 15-06-26 19:24
   
국뽕 VS 일뽕의 대결이라.... ㅎㅎㅎㅎ
                         
좌로휨 15-06-26 19:25
   
나 일뽕 아니라니까 ㅋㅋ 뭐가 논리적으로 왜 일뽕인지 이야기 해봐 ㅋㅋㅋ
                         
처용 15-06-26 23:33
   
근데 현대에 와서 어떤 점에서 일본식 근대화를 배울 것인지 좌로휨님이 설명하는게
적절한 지적은 맞는거 같네요..

뭘 배워요? 전체주의 사고??
                         
가리지 15-06-27 10:49
   
일뽕 맞는데 ... 쩝 굳이 말하자면 왜 니뽕 근대화세력이 성공했는지 조차 모르고 있잖아요.배울건 배우자는데 뭘 어떻게 배우자는건가요?
님이 주장하는건 어떤 니뽕 댕겨온 여행자가 나 니뽕갔다왔다고 자랑하는 수준인데요.
 
 
Total 18,13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53 [기타] 이병도, 이홍직 관심병자 05-29 792
1152 [한국사] 광개토 대왕비 전문해석(4) history2 03-21 792
1151 [한국사] 초근대사!!! (6) 피의숙청 04-29 791
1150 [한국사] 개인적으로 고구려의 열도진출이 왜 환빠라는건지 … (11) 남북통일 02-23 790
1149 [기타] 전국구님 하플로그룹 08-19 790
1148 [기타] 역사는 자신만 알아서 다가 아닙니다. (11) Marauder 04-20 790
1147 [한국사] 고구려가 유주를 점령했던적도 있지않나요? (6) Marauder 06-01 790
1146 [한국사] 한국의 문루(서울, 수원, 개성, 평양, 의주,안주,영변 (2) 히스토리2 05-12 790
1145 [세계사] 자본주의 황금기와 한국전쟁, 베트남전쟁 옐로우황 06-16 789
1144 [한국사] 동아게에는 두명의 외쿡인이 사나?? (4) 막걸리한잔 09-01 789
1143 [중국] 예맥과 접경하던 상곡군의 위치 (1) 도배시러 11-12 789
1142 [한국사] 삼국시대 관련 질문인데요 (25) 남해 12-13 789
1141 [한국사] 고려 전기 강역 시비 (5) 감방친구 04-26 789
1140 [한국사] 요서에 낙랑군과 요동군이 있었나요? (8) 도수류 12-09 789
1139 [일본] 아베신조의 역사의식 비판 2 (2) history2 03-31 788
1138 [중국] 요나라 동경의 위치와 지형 특성 (5) 도배시러 04-16 788
1137 [한국사] 도종환 문체부장관 후보자 음해 반박 성명서 (24) 마누시아 06-03 787
1136 [기타] 고대 동북아 나라, 종족 이름 중어발음 (1) 관심병자 08-31 787
1135 [한국사] 모본왕 (1) 인류제국 08-31 787
1134 [한국사] 산해경에 나오는 삼한(한안)의 위치 (2) 도배시러 10-27 787
1133 [일본] 일본애들이 웃긴 게 (4) 감방친구 02-23 787
1132 [한국사] 유사역사학? (11) 윈도우폰 06-09 785
1131 [한국사] 한국의 전방후원분과 임라일본부의 관계에 대한 최… (3) history2 03-09 785
1130 [한국사] 재야사학자 一道安士(김상) (1) 지수신 04-10 785
1129 [한국사] 연장성 종착점 양평과 요동성 (7) 감방친구 05-29 785
1128 [한국사] 동북아 역사재단은 대체 뭐하는 걸까요? (3) 감방친구 09-14 784
1127 [기타] 현대 한국인과 일본인의 혈통에 대해 (2) tuygrea 03-10 784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